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 위험도 '매우높음' 상향…"일상화 단계 추가이행 불가능"

송고시간2021-11-29 14:26

beta

정부가 지난주(11.21∼2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 위험도가 전국 단위에서 '매우 높음'이라고 평가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9일 코로나19 주간 위험도 평가 결과를 이같이 발표했다.

방대본은 브리핑에서 "국내 상황이 급격히 악화되는 양상으로, 추가적인 일상화 단계 이행은 불가능하다"며 "악화되는 추세를 최소화하기 위한 특별방역강화대책 시행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국 위험도 '위험'에서 일주일만에 최고 단계로 상향 조정

수도권은 2주 연속 '매우높음'·비수도권 '중간' 평가

코로나19 신규확진 3천309명, 휴일에도 3천명대
코로나19 신규확진 3천309명, 휴일에도 3천명대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3천309명을 기록, 휴일임에도 3천명대를 보인 29일 서울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고 있다. 2021.11.29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정부가 지난주(11.21∼2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 위험도가 전국 단위에서 '매우 높음'이라고 평가했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은 '매우 높음'이고, 비수도권은 '중간'이라고 진단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9일 코로나19 주간 위험도 평가 결과를 이같이 발표했다.

방대본은 직전주(11.14∼20) 전국 위험도를 '높음'이라고 평가했는데 한주만에 1단계 더 오르면서 최고 단계인 '매우 높음' 단계에 도달했다.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위험도 역시 각각 직전주에 이어 2주 연속 '매우 높음', '중간'을 이어갔다.

[그래픽] 코로나19 주간 위험도 평가
[그래픽] 코로나19 주간 위험도 평가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방대본은 브리핑에서 "국내 상황이 급격히 악화되는 양상으로, 추가적인 일상화 단계 이행은 불가능하다"며 "악화되는 추세를 최소화하기 위한 특별방역강화대책 시행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방대본은 지난 17일 코로나19 위험도를 3개 영역에서 중환자실 병상 가동률, 주간 위중증 환자 수, 60세 이상 확진자 비율 등 17개 평가 지표로 나누어 매우 낮음·낮음·중간·높음·매우 높음 등 5단계로 평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sykim@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eut_eeNWH4s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