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혜경, 남해 사찰서 불심 잡기…與 "김건희는 왜 안나오나"

송고시간2021-11-29 10:26

beta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혜경 씨가 사찰을 찾아 불심 잡기에 나섰다.

29일 민주당 선대위에 따르면 김씨는 전날 오전 경남 남해군 성담사에서 열린 낙성식과 타종식 대법회에 참석했다.

민주당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 등판 시점이 늦어지고 있는 점을 대비하며 '문제가 있으니 등판이 늦어지는 것'이라는 취지로 공세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우상호 "공개하면 위험하다니 계속 묶어놓은 것 아닌가"

성담사 낙성식 참석한 김혜경씨
성담사 낙성식 참석한 김혜경씨

(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혜경 씨가 지난 28일 경남 남해군 대한불교 조계종 성담사에서 열린 낙성식 및 타종식 대법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1.11.29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혜경 씨가 사찰을 찾아 불심 잡기에 나섰다.

29일 민주당 선대위에 따르면 김씨는 전날 오전 경남 남해군 성담사에서 열린 낙성식과 타종식 대법회에 참석했다. 낙성식은 사찰이 만들어졌을 때 여는 행사다.

김씨는 대한불교 조계종 종정 진제 큰스님, 총무원장 원행 스님 등과 약 10분간 대화하기도 했다.

김씨는 지난 주말에는 호남권 민생탐방에 나선 이 후보와 함께 전남 순천, 여수를 찾는 등 공개 일정을 소화하며 민심 훑기에 나서고 있다.

민주당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 등판 시점이 늦어지고 있는 점을 대비하며 '문제가 있으니 등판이 늦어지는 것'이라는 취지로 공세했다.

우상호 의원은 CBS 라디오에 출연해 김건희 씨의 등판 문제를 두고 "이분을 공개하면 위험하다고 생각하니 계속 묶어놓은 게 아닌가. 본선 후보가 됐는데도 공개를 못 하고 있다"고 말했다.

우 의원은 "위험하다는 판단은 누구나 할 수 있는데 중간에 어떻게 접근해야 한다는 등 정무적 판단을 하지 못한 것"이라며 "저분(김건희 씨)은 등판하는 순간 무조건 문제가 된다"고 비판했다.

성담사 낙성식 참석한 김혜경씨
성담사 낙성식 참석한 김혜경씨

(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혜경 씨가 지난 28일 경남 남해군 대한불교 조계종 성담사에서 열린 낙성식 및 타종식 대법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1.11.29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toadboy@yna.co.kr

js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