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어업인 스스로 수산자원 관리 '자율어업' 대회 창원서 개최

송고시간2021-11-28 11:00

beta

해양수산부는 29∼30일 경남 창원시에서 '제15회 자율관리어업 전국대회'를 연다고 28일 밝혔다.

올해는 자율관리어업 도입 20주년을 맞이해 '함께 해온 20년, 새롭게 도약하는 자율관리어업'을 주제로 창원에서 행사가 열린다.

해수부와 경남도는 대회 기간 '바다의 가치, 어업인의 가치, 지역의 가치'를 주제로 수산기자재, 수산식품 등 전시·체험 행사와 함께 자율관리어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학술대회도 개최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해양수산부는 29∼30일 경남 창원시에서 '제15회 자율관리어업 전국대회'를 연다고 28일 밝혔다.

자율관리어업이란 어촌계 등 어업인 공동체가 스스로 수산자원 관리방안을 포함한 자체 규약을 만들어 준수하면 정부가 활동 실적을 평가해 사업비를 지원하는 정책이다. 2001년 처음 도입될 당시 63개에 불과하던 참여 공동체는 현재 1천133개로 확대됐다.

해수부는 자율관리어업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고 어업인 간 교류와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자 2003년부터 자율관리어업 전국대회를 열어왔다.

제15회 자율관리어업 전국대회
제15회 자율관리어업 전국대회

[해수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올해는 자율관리어업 도입 20주년을 맞이해 '함께 해온 20년, 새롭게 도약하는 자율관리어업'을 주제로 창원에서 행사가 열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현장 참석인원은 최소화하고, 온라인을 통해 실시간 행사를 연다.

이번 전국대회에서는 한국자율관리어업 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 고승철 회장과 한국자율관리어업 창원시연합회가 대통령 표창도 받는다.

해수부와 경남도는 대회 기간 '바다의 가치, 어업인의 가치, 지역의 가치'를 주제로 수산기자재, 수산식품 등 전시·체험 행사와 함께 자율관리어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학술대회도 개최한다.

문성혁 해수부 장관은 "20주년을 맞이한 자율관리어업은 해양환경개선, 수산자원 보호 등 수산업의 공익적 가치 제고에 기여해왔다"며 "올해 제정된 '자율관리어업법'을 기반으로 자율관리어업을 더욱 체계적으로 육성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