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주 한 식당서 부탄가스 폭발…손님 5명 부상

송고시간2021-11-28 10:07

beta

전북 전주의 한 식당에서 휴대용 부탄가스가 폭발해 손님 5명이 다쳤다.

28일 전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께 전주시 덕진구 한 음식점에서 굴을 삶던 중 부탄가스가 터졌다.

이 사고로 손님 이모(53)씨 등 3명이 안면부에 화상을, 나머지 2명이 찰과상을 입었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탄가스 폭발한 식당
부탄가스 폭발한 식당

(전주=연합뉴스) 27일 오후 8시께 전북 전주시 덕진구 한 식당에서 휴대용 부탄가스가 폭발해 식당 내부가 혼잡해져 있다. 2021.11.28 [전북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oo@yna.co.kr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 전주의 한 식당에서 휴대용 부탄가스가 폭발해 손님 5명이 다쳤다.

28일 전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께 전주시 덕진구 한 음식점에서 굴을 삶던 중 부탄가스가 터졌다.

이 사고로 손님 이모(53)씨 등 3명이 안면부에 화상을, 나머지 2명이 찰과상을 입었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었다.

폭발 충격으로 유리창이 깨지고 집기도 부서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굴을 삶던 용기가 가열돼 부탄가스가 폭발한 것으로 보고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