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석열표 청년조직 본격가동…"신선한 인재 영입"

송고시간2021-11-28 05:00

beta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28일 미래 세대를 위한 대선 공약을 개발하는 '내일을 생각하는 청년위원회'(청년위)를 본격적으로 가동한다.

윤 후보는 이날 오후 2시 여의도 한 카페에서 선대위 조직총괄본부 산하 청년본부와 함께 청년위 출범행사를 연다.

윤 후보 측 관계자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신선하고 역량 있는 젊은 인재들을 청년위에 대거 영입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병준, 기자회견서 선대위 운영방향 밝힐 듯

청년들의 작품 유심히 살펴보는 윤석열 대선후보
청년들의 작품 유심히 살펴보는 윤석열 대선후보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2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에서 열린 '마스커레이드 전(展)'을 찾아 청년 작가들과 함께 전시작품들을 관람하고 있다. 2021.11.27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28일 미래 세대를 위한 대선 공약을 개발하는 '내일을 생각하는 청년위원회'(청년위)를 본격적으로 가동한다.

윤 후보는 이날 오후 2시 여의도 한 카페에서 선대위 조직총괄본부 산하 청년본부와 함께 청년위 출범행사를 연다.

청년위는 통상의 청년본부와는 별도의 후보 직할 조직으로, 윤 후보가 직접 위원장을 맡을 계획이다.

선대위 틀을 깬 획기적인 아이디어로 청년들의 폭넓은 참여를 끌어내고, 궁극적으로는 경선 과정에서 윤 후보의 취약점으로 지목됐던 2030세대 지지율을 높이겠다는 목적이다.

윤 후보 측 관계자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신선하고 역량 있는 젊은 인재들을 청년위에 대거 영입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앞서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11시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연다.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의 선대위 합류가 늦어지자 지난 26일 사실상 선대위 '원톱'으로서 활동을 개시한 김 위원장은 오는 29일 첫 공식 회의를 앞두고 선대위 운영 계획을 설명할 것으로 보인다.

선대위 관계자는 통화에서 "김 위원장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향해서도 메시지를 던질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