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석열, 5·18 뺀 이순자 대리사과에 "드릴 말씀 없다"

송고시간2021-11-27 17:19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27일 고(故) 전두환 전 대통령 부인 이순자 씨의 '대리 사과'에 대해 "거기에 대해서는 제가 특별히 드릴 말씀이 없다"라고 밝혔다.

윤 후보는 이날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씨가 5·18에 대한 언급을 제외하고 재임 중에 일어난 일에 대해 대리 사과한 것을 어떻게 보셨나'라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앞서 '전두환 옹호' 발언 논란에 휩싸인 윤 후보로서는 최대한 언급을 자제하겠다는 취지로 보인다.

윤석열, 예술의전당 찾아 청년작가 특별전 관람
윤석열, 예술의전당 찾아 청년작가 특별전 관람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2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에서 열린 '마스커레이드 전(展)'을 찾아 청년 작가들과 함께 전시작품들을 관람하고 있다. 2021.11.27 uwg806@yna.co.kr

앞서 이씨는 이날 오전 전씨 발인식에서 "남편의 재임 중 고통을 받고 상처를 입으신 분들께 남편을 대신해 깊이 사죄를 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전씨 측 민정기 전 청와대 비서관은 취재진에게 "(이씨가) 5·18 관련해서 말씀하신 게 아니다"라며 "분명히 재임 중이라고 말했잖아요"라고 설명했다.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