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힘 "이재명 '적폐팔이'…문재인정부 계승자답다"

송고시간2021-11-27 10:49

beta

국민의힘은 27일 "적폐팔이로 정권연장을 꿈꾸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대통령으로서 자격이 없다"라고 비판했다.

신인규 상근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전날 전남 목포를 방문한 이 후보가 국민의힘을 '복수혈전에 미쳐 있는 세력', '전두환의 후예'라고 지칭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신 부대변인은 "분열적 사고와 시대착오적 인식을 적나라하게 보여줬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이후 검찰을 장악해 적폐팔이로 지지율을 관리해온 문재인 정부의 계승자다운 발상"이라고 지적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홍준표 "살인자 집안 출신에 포악한 후보" 저격

5·18 민주화운동 피해자 빈소 조문한 이재명
5·18 민주화운동 피해자 빈소 조문한 이재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은 27일 "적폐팔이로 정권연장을 꿈꾸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대통령으로서 자격이 없다"라고 비판했다.

신인규 상근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전날 전남 목포를 방문한 이 후보가 국민의힘을 '복수혈전에 미쳐 있는 세력', '전두환의 후예'라고 지칭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신 부대변인은 "분열적 사고와 시대착오적 인식을 적나라하게 보여줬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이후 검찰을 장악해 적폐팔이로 지지율을 관리해온 문재인 정부의 계승자다운 발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아직도 독재와 반독재 프레임을 팔아 '표 장사'를 해보려는 노력이 측은할 뿐 국민적 공감을 얻기 어려운 발언"이라며 "이 후보는 대한민국의 발전에 장애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 후보를 "다시 또 5년간 대한민국을 둘로 나누고 시계를 40년 전으로 되돌리려는 수구 세력 대표 주자"라고 부르기도 했다.

한편, 홍준표 의원은 이날 자신이 만든 플랫폼 '청년의꿈'에서 '제가 누구를 뽑아야 합니까. 윤석열입니까, 이재명입니까. 참 답이 안 나옵니다'라는 지지자 글에 "아무리 그렇다 해도 살인자 집안 출신에 포악한 후보는 대통령 해선 안 되지요"라고 답했다.

과거 조카의 모녀 살인사건을 변호한 이 후보를 겨냥한 발언으로 보인다.

청년 손편지 받는 홍준표
청년 손편지 받는 홍준표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BNB타워에서 열린 jp희망캠프 해단식에서 한 청년으로부터 손편지를 받고 있다. 2021.11.8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