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글, 다음달 18일부터 한국서 제3자 결제 허용

송고시간2021-11-26 19:03

beta

구글이 내달 18일부터 국내 애플리케이션(앱) 개발사들에 제3자 결제를 허용하기로 했다.

26일 구글플레이 정책센터 홈페이지에 따르면 구글은 다음달 18일부터 한국 모바일 및 태블릿 이용자의 인앱 구매와 관련해 "구글 플레이 결제 시스템 외에도 개발자가 제공하는 인앱 결제 시스템을 사용한 결제를 허용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

올해 9월부터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시행중인 이른바 '인앱결제 강제 금지법'(개정 전기통신사업법)을 이행하기 위한 조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구글, 다음달 18일부터 한국서 제3자 결제 허용 (CG)
구글, 다음달 18일부터 한국서 제3자 결제 허용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정윤주 기자 = 구글이 내달 18일부터 국내 애플리케이션(앱) 개발사들에 제3자 결제를 허용하기로 했다.

26일 구글플레이 정책센터 홈페이지에 따르면 구글은 다음달 18일부터 한국 모바일 및 태블릿 이용자의 인앱 구매와 관련해 "구글 플레이 결제 시스템 외에도 개발자가 제공하는 인앱 결제 시스템을 사용한 결제를 허용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

이에 따라 구글 플레이로 배포되는 휴대전화용 또는 태블릿용 앱의 개발자가 추가 인앱 결제 시스템 확인 양식을 작성하고 추가 약관과 프로그램 요구사항에 동의하면 한 개의 다른 인앱 결제 시스템을 한국 사용자에게 제공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 정책 업데이트
구글 플레이 정책 업데이트

[구글 웹사이트 캡처]

구글은 새로운 한국 규정이 반영되도록 구글 플레이 결제 정책이 업데이트된다고 설명했다.

이는 올해 9월부터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시행중인 이른바 '인앱결제 강제 금지법'(개정 전기통신사업법)을 이행하기 위한 조치다. 개정 법은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등 앱 마켓 사업자가 자신의 지위를 부당하게 이용해 모바일 콘텐츠 제공 사업자에 특정 결제 방식을 강제하는 행위를 금지했다.

앞서 윌슨 화이트 구글플레이 글로벌 정책부문 총괄은 지난 4일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과 화상으로 만나 "제3자 결제를 앱 내에서 허용하겠다"는 방침을 밝히고 구체적 적용 시기 등을 방통위와 협의해 제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구글은 외부결제 수수료를 자사 수수료보다 4%포인트 낮추기로 했다.

이에 따라 항목별로 10∼30%인 결제 수수료는 외부결제 시 6∼26%로 인하된다.

그러나 일부에서는 제3자 결제를 이용하면 구글에 지급하는 수수료 외에 신용카드, 전자결제대행업체(PG) 수수료 등을 추가로 내야 하는 점을 고려하지 않았다는 지적이 나온다.

방통위 관계자는 "구글이 지난 18일 이행 계획을 재제출했다"며 "이행계획을 접수한 것은 구글의 정책 변경을 승인하거나 수용했다는 의미는 아니며, 좀 더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수수료 등 수단으로 규제를 회피하는 게 아니냐는 우려를 알고 있다"며 "구글이 정책을 시행한 이후에도 입법 취지와 맞지 않다고 생각하면 추가로 (자료를) 요구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애플은 구글과 달리 개정 전기통신사업법 시행에 따른 이행안을 내놓지 않고 있다.

구글 갑질방지법 (PG)
구글 갑질방지법 (PG)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harrison@yna.co.kr, jung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