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자흐, 내년부터 글로벌 플랫폼 기업에 부가세 부과

송고시간2021-11-26 19:43

beta

중앙아시아 카자흐스탄에서 온라인 플랫폼으로 서비스와 상품을 판매하는 외국기업들은 내년 1월1일부터 부가가치세를 납부해야 한다.

카자흐스탄 현지매체 캐피털은 26일 국가경제부 발표 자료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카자흐스탄 정부는 구글과 같은 거대 글로벌 플랫폼 기업이 자체 플랫폼을 통해 올리는 수입에 대해서도 부가세를 징수함으로써 연간 20억 KZT(한화 56억)의 추가 세수를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캐피털 화면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캐피털 화면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알마티=연합뉴스) 김상욱 통신원 = 중앙아시아 카자흐스탄에서 온라인 플랫폼으로 서비스와 상품을 판매하는 외국기업들은 내년 1월1일부터 부가가치세를 납부해야 한다.

카자흐스탄 현지매체 캐피털은 26일 국가경제부 발표 자료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카자흐스탄 정부는 구글과 같은 거대 글로벌 플랫폼 기업이 자체 플랫폼을 통해 올리는 수입에 대해서도 부가세를 징수함으로써 연간 20억 KZT(한화 56억)의 추가 세수를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적용되는 부가세율은 12%다.

카자흐스탄 상원은 지난 25일 인터넷을 통해 판매되는 상품에 대한 디지털세 도입을 규정하는 세법 개정안을 가결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