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동진·오현규 등 12명, 27일 상무서 전역해 소속팀 복귀

송고시간2021-11-26 17:51

beta

K리그2 김천상무에서 군 복무를 마친 선수들이 27일 전역, 각 소속팀으로 돌아간다.

26일 김천 구단에 따르면 이번에 전역하는 선수는 강지훈, 김동민, 김용환, 박동진, 박지민, 심상민, 오현규, 우주성, 이정빈, 정원진, 정재희, 허용준 등 총 12명이다.

가장 많은 전역자가 돌아갈 팀은 K리그1 포항 스틸러스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천상무에서 27일 전역하는 선수들
김천상무에서 27일 전역하는 선수들

[김천상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K리그2 김천상무에서 군 복무를 마친 선수들이 27일 전역, 각 소속팀으로 돌아간다.

26일 김천 구단에 따르면 이번에 전역하는 선수는 강지훈, 김동민, 김용환, 박동진, 박지민, 심상민, 오현규, 우주성, 이정빈, 정원진, 정재희, 허용준 등 총 12명이다.

지난해 5월 입대한 이들은 '상주상무'이던 지난해 K리그1 구단 최고 성적 4위, 김천으로 연고지를 옮긴 올해는 K리그2 우승과 1부 승격에 힘을 보탰다.

가장 많은 전역자가 돌아갈 팀은 K리그1 포항 스틸러스다. 수비수 김용환과 심상민, 공격수 허용준이 합류한다.

이번 시즌 9골을 넣어 김천 내 최다 득점자였던 박동진은 미드필더 정원진과 함께 K리그1 FC서울로, 공격수 오현규와 골키퍼 박지민은 수원 삼성으로 돌아간다.

측면 자원 강지훈은 K리그1 강원FC로, 수비수 김동민은 인천 유나이티드로 복귀한다.

K리그2 팀 소속 선수는 경남FC의 수비수 우주성, FC안양의 미드필더 이정빈, 전남 드래곤즈의 윙어 정재희다.

한편 내년 시즌 새로 상무 유니폼을 입고 뛸 2022년 국군체육부대 신규 선수는 선발 절차가 진행 중이며, 다음 달 7일 합격자가 발표될 예정이다.

song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