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류세 인하 2주째…이번주 휘발유 가격 전국 평균 1천687원

송고시간2021-11-27 06:01

beta

전국 휘발유 가격이 유류세 인하 효과로 2주 연속 하락했다.

2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사이트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넷째 주(11.21~25)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29.1원 내린 L(리터)당 1천687.5원을 기록했다.

8주 연속 상승하던 휘발유 가격은 이달 둘째 주 L당 1천807.0원으로 7년 만에 최고치를 찍은 뒤 유류세 인하가 시작된 12일부터 하락세로 전환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난주보다 29원 더 내려…"당분간 휘발유 가격 계속 내릴 듯"

유류세 인하 2주째…전국 평균 휘발유 1천687원
유류세 인하 2주째…전국 평균 휘발유 1천687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전국 휘발유 가격이 유류세 인하 효과로 2주 연속 하락했다.

2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사이트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넷째 주(11.21~25)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29.1원 내린 L(리터)당 1천687.5원을 기록했다.

8주 연속 상승하던 휘발유 가격은 이달 둘째 주 L당 1천807.0원으로 7년 만에 최고치를 찍은 뒤 유류세 인하가 시작된 12일부터 하락세로 전환됐다.

주간 휘발유 가격 감소 폭은 지난주 90.4원, 이번 주 29.1원이다.

지난주에는 정유 4사가 운영하는 직영주유소와 석유공사가 운영하는 알뜰주유소가 유류세 인하분 전체를 주유소 휘발유 가격에 즉각 반영하면서 가격 하락 폭이 컸다.

정부가 인하한 유류세는 휘발유의 경우 L당 164원인데 유류세 인하 2주째인 현재까지 실제로 인하된 폭은 120원 수준이다.

대한석유협회 관계자는 "자영주유소가 보유하고 있는 유류세 인하 전 휘발유 재고의 영향으로 유류세 인하분 전체가 아직 반영되지 않았다"며 "나머지 인하분도 점차 실제 가격에 반영되면서 당분간 휘발유 가격 하락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지역별로 보면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이 전주보다 22.1원 하락한 L당 1천743.3원, 최저가 지역인 부산은 26.6원 내린 L당 1천656.4원이었다.

전국 주유소 경유 가격도 전주보다 23.7원 하락한 L당 1천511.9원으로 집계됐다.

국내 유가의 선행지표인 국제유가는 지난주에 이어 하락세를 보였다.

수입 원유의 기준인 두바이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0.6달러 떨어진 배럴당 80.1달러로 집계됐다.

국제 휘발유 가격은 3.7달러 하락한 배럴당 88.7달러였다.

석유공사는 "미국 원유 재고 증가와 전략 비축유 방출 발표, 유럽 코로나19 봉쇄조치, 미 달러화 강세 등의 영향으로 이번 주 국제유가가 하락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k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