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준석 "김병준 총괄관리 하도록 제가 좀 비워드릴 생각"

송고시간2021-11-26 15:53

beta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26일 김병준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의 역할 분담에 대해 "제가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돼 있지만 제가 맡은 실무 분야가 따로 있으니 최대한 총괄 관리는 김 위원장께 많은 부분을 하시도록 제가 좀 중간에 비워드릴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원톱 총괄선대위원장이 유력시되던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이 수락 유보 의사를 굽히지 않는 상황에서 앞으로 사실상 김병준 위원장 '원톱'으로 가는지 묻자 이렇게 답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딸 부정채용 청탁' 김성태 인선 논란엔 "젊은세대 부정평가 받을 요소 있어"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국회사진기자단]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26일 김병준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의 역할 분담에 대해 "제가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돼 있지만 제가 맡은 실무 분야가 따로 있으니 최대한 총괄 관리는 김 위원장께 많은 부분을 하시도록 제가 좀 중간에 비워드릴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원톱 총괄선대위원장이 유력시되던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이 수락 유보 의사를 굽히지 않는 상황에서 앞으로 사실상 김병준 위원장 '원톱'으로 가는지 묻자 이렇게 답했다. 이 대표는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홍보미디어본부장도 맡기로 했다.

그러면서 "(제가) 개입해야 할 지점이 있다면 몰라도 지금 당장은 김병준 위원장이 상당한 주도권을 갖고 선대위를 운영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그동안 이 대표는 김병준 공동상임선대위원장 임명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밝혀왔다.

국민의힘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
국민의힘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11.26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이 대표는 김종인 전 위원장의 합류 가능성에 대해선 "김 전 위원장 입장은 바뀐 게 하나도 없다고 생각한다"며 "그분의 요구사항이 명확해 보여서 후보가 판단하는 것에 시간을 줘야 하지 않나 싶기도 하다"고 했다.

이 대표는 '딸 KT 부정 채용 청탁'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무죄, 2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김성태 전 의원이 선대위 직능총괄본부장으로 임명된 데 대해선 "워낙 사회에서 큰 주목을 받은 사건이니 잘 해명된다면 몰라도 잘 해명이 안 되면, 김 전 의원의 능력을 차치하고 시작 과정에서 젊은 세대에게 부정적인 평가를 받을 요소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여러 논란이 있는 사건이 있지만, 결국 지금껏 채용 비리나 취업청탁 이런 것들도 처음 보도될 때는 상당히 국민들이 당연히 좀 굉장히 화날 상황이 있었는데 재판 과정을 거치면서 오해가 해소되는 경우도 있고 하니까 김 전 의원 건도 신중하게 보기는 봐야 한다"면서도 "후보가 그런 내막을 모르고 인선했다고 하기엔 다소 알려진 건이다. 그렇기에 저도 경위 파악을 해 보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후보가 인선 과정에서 여러 고려가 있었을 것이고 당연히 그런 부분에 대해 깊은 고민 끝에 판단을 내린 거라 알고 있다"며 "급작스럽게 결정된 인사라기보다 여러 검토 과정을 거쳤기 때문에 오후 본부장 회의에서 합리적으로 논의하겠다"고 설명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S7YGTm5QtpA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