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완도 청산도 구들장논 고유 경관 보존…조경대상 장관상 수상

송고시간2021-11-26 15:03

beta

세계중요농업유산인 전남 완도군 청산도 구들장논의 고유 경관 보전사업이 제11회 대한민국 조경대상 민간 부문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받았다.

청산도 구들장논 고유 경관 보전사업은 고령화로 인한 휴경지 증가에 대응하고 독특한 농업 유산을 보유하고 있는 청산도의 고유 경관 보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26일 "청산도의 자연환경과 구들장논이 조화를 이루는 고유 경관을 지키고 구들장논을 우리나라 대표 자연경관으로 만들기 위해 관련 단체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기념촬영
기념촬영

[완도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완도=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세계중요농업유산인 전남 완도군 청산도 구들장논의 고유 경관 보전사업이 제11회 대한민국 조경대상 민간 부문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받았다.

국토교통부와 한국조경학회가 공동 주관하며 조경 분야에서 권위를 인정받는 상이다.

청산도 구들장논은 독특한 관개 시스템과 생물종 다양성 등의 가치를 인정받아 2013년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호, 2014년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 세계 중요 농업유산 유산으로 등재됐다.

청산도 구들장논 고유 경관 보전사업은 고령화로 인한 휴경지 증가에 대응하고 독특한 농업 유산을 보유하고 있는 청산도의 고유 경관 보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청산도 구들장논 보존협의회가 완도군의 지원을 받아 추진하고 있다.

2016년 부흥리 휴경 구들장논 시범 사업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양중리 등 4개 마을, 총 9만1천51㎡의 휴경지가 복원·정비됐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26일 "청산도의 자연환경과 구들장논이 조화를 이루는 고유 경관을 지키고 구들장논을 우리나라 대표 자연경관으로 만들기 위해 관련 단체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라고 말했다.

chogy@yna.co.kr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