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요양병원·시설 신속한 추가접종 위해 군 의료인력 60명 투입(종합)

송고시간2021-11-26 12:24

beta

정부가 요양병원·시설 종사자와 입소자의 신속한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을 위해 군의관과 간호사 등 군 의료인력 60명을 26일 투입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요양병원 및 시설 종사자·입소자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을 조기에 완료하기로 하고, 국방부로부터 추가접종에 투입할 군 의료인력 60명을 지원받았다"고 밝혔다.

지원된 군 의료인력은 요양시설이 집중돼 있으나 접종률은 낮았던 서울, 경기지역에 집중적으로 투입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도권 상급종합병원 21곳에는 공중보건의사 50명 파견

수도권 생활치료센터 2천병상 추가 예정

검체 채취 준비하는 군 의료 인력
검체 채취 준비하는 군 의료 인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규리 기자 = 정부가 요양병원·시설 종사자와 입소자의 신속한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을 위해 군의관과 간호사 등 군 의료인력 60명을 26일 투입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요양병원 및 시설 종사자·입소자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을 조기에 완료하기로 하고, 국방부로부터 추가접종에 투입할 군 의료인력 60명을 지원받았다"고 밝혔다.

지원된 군 의료인력은 요양시설이 집중돼 있으나 접종률은 낮았던 서울, 경기지역에 집중적으로 투입된다.

정부는 당초 감염에 취약한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등에 대해서는 이날까지 추가접종을 완료하기로 했었다.

이기일 중대본 제1통제관은 이날까지 마치기로 했던 추가접종이 지연됐느냐는 질문에 "요양병원과 시설 추가접종은 100%를 목표로 두고 오늘까지 최대로 하고 있다"며 "내일 통계치에서는 90% 이상으로 올라갈 것"이라고 답했다.

이날 0시 기준으로 요양병원·요양시설의 추가접종 대상자 46만6천648명 가운데 61.3%인 28만5천909명이 접종을 마쳤다.

이 통제관은 "요양병원에는 의료진이 있어 백신만 공급되면 바로 맞을 수 있지만, 요양시설은 사실상 접종 인력이 없다"며 "시군구에서 방문접종팀을 꾸리거나 촉탁의를 가게 하는 것처럼 국방부에서도 이번에 지원받았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정부는 수도권 상급종합병원의 과부하를 해소하기 위해 인력 지원을 요청한 21개 병원에 공중보건의사 총 50명을 파견하기로 했다.

'부스터샷' 받으러 온 주민들
'부스터샷' 받으러 온 주민들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15일 오전 광주 남구 다목적체육관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백신 추가접종(부스터샷)을 받으러 온 주민이 문진표를 작성하고 있다. 2021.11.15 hs@yna.co.kr

전날 오후 5시 기준으로 수도권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84.5%로 전국 중환자 병상 가동률 72.8%보다 11.7%포인트 높다.

파견인력은 공중보건의사 중 내과, 마취통증의학과 등 전문의 자격이 있는 50명이며, 파견 기간은 이날부터 내년 1월 25일까지 2개월이다.

방역당국은 수도권 지역의 확진자 규모가 급증한 상황을 고려해 경증·무증상 확진자가 격리 생활을 하는 생활치료센터 병상을 약 2천개 추가 확충하겠다고 밝혔다.

중앙사고수습본부가 수도권·충청권에 400여병상을 추가할 예정인 가운데 경기 800병상과 인천 96병상 등 대기 상태에 있던 병상을 즉시 개소하기로 했다.

서울도 650병상을 추가하기 위한 세부 추진계획을 마련하는 중이다.

정부는 감염병 전담병원의 병상 부담을 줄이기 위해 수도권 지역의 거점 생활치료센터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중대본은 서울의 거점 생활치료센터를 기존의 4개소(530병상)에서 더 확대하고, 경기와 인천 거점 생활치료센터를 신규로 지정하겠다고 밝혔다.

cu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