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포켓사전]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B.1.1.529'

송고시간2021/11/26 16:30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포켓사전]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B.1.1.529' - 1

[포켓사전]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B.1.1.529' - 2

[포켓사전]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B.1.1.529' - 3

(서울=연합뉴스) 수십 가지 돌연변이가 반영된 코로나19 바이러스 변이종이 발견됐습니다.

'B.1.1.529'로 불리는 코로나19 변이종은 스파이크 단백질에 유전자 변이 32개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페플로머(Peplomer)로도 불리는 스파이크 단백질(Spike Glycoprotein)은 전자현미경을 통해 볼 수 있는 바이러스 외피에서 바깥으로 돌출된 돌기형태 단백질을 말합니다.

바이러스는 스파이크 단백질을 이용해 숙주 세포로 침투하기 때문에 스파이크 단백질에 돌연변이가 생기면 전파력이 더욱 강력해질 수 있습니다.

또한 인체 면역체계가 바이러스를 공격하기가 더 어려워질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백신은 모두 스파이크 단백질에 작용하는 방식이기 때문입니다.

새 변이 바이러스는 스파이크 단백질에서 델타 변이보다 약 2배 많은 변이가 나타난 것으로 확인됐다고 합니다.

이미 확인된 B.1.1.529 변이는 총 10여 건입니다. 지난달 11일 아프리카 보츠와나에서 처음 발견된 데 이어 2건이 더 확인됐습니다. 이후 6건은 남아프리카공화국, 1건은 홍콩에서 발견됐죠.

홍콩 사례는 36살 남성으로, 남아공을 20일간 방문하고 돌아온 지 이틀 만에 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남아공 보건부는 25일(현지시간) 새 변이의 발생을 공식 확인하고 전염력이 높을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이에 영국은 이날 남아공을 비롯해 나미비아, 보츠와나, 짐바브웨, 레소토, 에스와티니 등 6개 남아프리카 국가의 항공편 운항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이스라엘도 같은날 남아프리카 여행을 중단시키고 이 지역에서 오는 여행객 입국을 금지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유창엽 기자 문정 인턴기자

yct9423@yna.co.kr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