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전기차 생산량 늘리도록 보조금 대상 대폭 확대"

송고시간2021-11-26 10:40

beta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26일 "전기자 보조금 대상을 대폭 확대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전기차 보급에 가장 큰 걸림돌은 높은 차량 가격과 충전 인프라"라며 "차량 가격을 보조하기 위해 정부가 보조금을 지급하지만 대기 수요보다 늘 턱없이 부족했다"고 지적했다.

이 후보는 "(전기차) 보조금 대상을 대폭 확대해 자동차 회사가 생산량을 늘리도록 유도하겠다"며 "이를 통해 구매자의 수요를 충족시키고 출고까지의 대기시간도 단축할 것"이라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답변하는 이재명
답변하는 이재명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26일 "전기자 보조금 대상을 대폭 확대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전기차 보급에 가장 큰 걸림돌은 높은 차량 가격과 충전 인프라"라며 "차량 가격을 보조하기 위해 정부가 보조금을 지급하지만 대기 수요보다 늘 턱없이 부족했다"고 지적했다.

이 후보는 "(전기차) 보조금 대상을 대폭 확대해 자동차 회사가 생산량을 늘리도록 유도하겠다"며 "이를 통해 구매자의 수요를 충족시키고 출고까지의 대기시간도 단축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전기차 충전 인프라도 확충하겠다"며 "공공부문 차량을 전기차로 전환하고 버스나 택시 등 대중교통수단도 (전기차로) 단계적 전환하는 작업도 추진하겠다"고 했다.

이 후보는 "2030년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 40%를 달성하기 위해서라도 약 362만대의 전기차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js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