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새만금 부안쪽 해양레저·관광단지 조성 민간사업자 재공모

송고시간2021-11-26 08:38

beta

새만금개발청은 전북 부안지역에 해양레저·관광복합단지를 조성할 민간사업자를 재공모한다고 26일 밝혔다.

새만금개발청은 3개사 모두 총점 70점 이상을 득점한 곳이 없어 공모지침에 따라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지 않았다며 조만간 재공모를 추진해 사업자를 선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민간 투자 방식인 해양레저·관광복합단지 조성은 새만금 지구 중 부안지역 164만㎡에 3천억원 이상을 투입해 해양레저·관광·편의시설을 갖춘 친수적 도시공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새만금 개발 계획도
새만금 개발 계획도

[오창환 전북대교수 제공]

(군산=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새만금개발청은 전북 부안지역에 해양레저·관광복합단지를 조성할 민간사업자를 재공모한다고 26일 밝혔다.

3천억원 이상을 투자하면 수상태양광 100MW 투자혜택(인센티브)을 주는 이 사업 공모에 씨엘라메르 주식회사, 블루피아 아일랜드 컨소시엄, 에스지아이 컨소시엄 등 3개사가 제안서를 접수했으나 적격 판정을 받지 못한 데 따른 것이다.

새만금개발청은 3개사 모두 총점 70점 이상을 득점한 곳이 없어 공모지침에 따라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지 않았다며 조만간 재공모를 추진해 사업자를 선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민간 투자 방식인 해양레저·관광복합단지 조성은 새만금 지구 중 부안지역 164만㎡에 3천억원 이상을 투입해 해양레저·관광·편의시설을 갖춘 친수적 도시공간을 목표로 하고 있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