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화물연대 전북본부 파업 이틀째…1천500여명 참여 예상

송고시간2021-11-26 07:10

beta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전북본부가 26일 파업 이틀째를 맞아 전날과 비슷한 규모의 조합원이 참여하는 파업을 이어간다.

전북본부 조합원 1천500여명은 지난 밤 군산항 5부두, 군산 세아베스틸 동문, 익산 팔봉 한솔공원, 부안 참프레 공장, 익산 하림 공장 등 5개 거점에 마련된 천막에서 파업을 진행했다.

이들은 오늘도 안전 운임 일몰제 폐지, 안전 운임 전 차종·전 품목 확대, 생존권 쟁취를 위한 운임 인상, 지입제 폐지 등을 요구하는 파업을 진행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화물연대 총파업 출정식
화물연대 총파업 출정식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전북본부가 26일 파업 이틀째를 맞아 전날과 비슷한 규모의 조합원이 참여하는 파업을 이어간다.

전북본부 조합원 1천500여명은 지난 밤 군산항 5부두, 군산 세아베스틸 동문, 익산 팔봉 한솔공원, 부안 참프레 공장, 익산 하림 공장 등 5개 거점에 마련된 천막에서 파업을 진행했다.

이들은 오늘도 안전 운임 일몰제 폐지, 안전 운임 전 차종·전 품목 확대, 생존권 쟁취를 위한 운임 인상, 지입제 폐지 등을 요구하는 파업을 진행한다.

조합원들은 27일에는 서울에서 열리는 정부 규탄 결의대회에 참여할 예정이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t9otdfybv-A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