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AIST 평택캠퍼스 2025년 개교…'반도체 인재 양성' 실시협약

송고시간2021-11-25 12:45

beta

한국과학기술원(KAIST) 평택캠퍼스가 2025년 브레인시티 산업단지 내 대학교 부지에 개교한다.

경기 평택시는 25일 시청에서 KAIST·브레인시티PFV 등과 KAIST 평택캠퍼스 조성을 위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평택시와 KAIST는 내년부터 5년씩 3단계에 걸친 15년간의 장기 개발 계획에 따라 반도체 인재 양성을 위한 평택캠퍼스를 건립하고 운영하는 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광형 총장 "평택 통해 카이스트 인재가 세계에 진출할 것"

(평택=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한국과학기술원(KAIST) 평택캠퍼스가 2025년 브레인시티 산업단지 내 대학교 부지에 개교한다.

경기 평택시는 25일 시청에서 KAIST·브레인시티PFV 등과 KAIST 평택캠퍼스 조성을 위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KAIST 평택캠퍼스 조성을 위한 실시협약
KAIST 평택캠퍼스 조성을 위한 실시협약

[평택시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협약에 따라 평택시와 KAIST는 내년부터 5년씩 3단계에 걸친 15년간의 장기 개발 계획에 따라 반도체 인재 양성을 위한 평택캠퍼스를 건립하고 운영하는 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내년부터 2026년까지 진행되는 1단계 계획에서 KAIST는 대전 본원에 반도체 계약학과를 신설하고, 2024년까지 평택캠퍼스 건립을 완료한다.

2025년 개교하는 평택캠퍼스는 학부생과 대학원생 등의 심화 과정 교육을 담당한다.

브레인시티 내 대학교 부지 46만㎡가 모두 평택캠퍼스로 활용되며.캠퍼스 건축 규모는 아직 계획되지 않았다.

평택시는 평택캠퍼스 기반 조성과 관련한 행정적 지원을 맡는다.

KAIST는 2단계(2027∼2031년)로 평택캠퍼스에 차세대 반도체 중심의 미래기술 융합연구를 위한 개방형 연구 플랫폼을 구축하고, 3단계(2032∼2036년)로 미래도시·미래자동차·바이오 등 관련 기술로 사업화하는 글로벌 산학클러스터 허브를 구축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이광형 KAIST 총장은 "오늘부로 KAIST는 평택시민이 됐다"며 "평택캠퍼스에서 차세대 리더를 양성해 KAIST 연구와 인재가 평택을 통해 세계로 뻗어나가게 하겠다"고 말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이번 실시 협약을 통해 대한민국의 차세대 산업을 선도하는 핵심 교육 기관인 KAIST가 평택에 자리를 잡게 됐다"고 했다.

앞서 평택시는 지난 6월 브레인시티 대학교 부지에 반도체 분야 석·박사를 대상으로 고급 실무교육과 현장 맞춤형 연구를 수행하는 KAIST 교육기관을 유치했다고 발표했다.

브레인시티 산단은 평택시 도일동 일원 483만㎡에 산업단지(146만㎡)와 주거시설(336만㎡)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