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화물연대 전국 총파업…서울·경기지부 2천여명 동참

송고시간2021-11-25 12:02

beta

민주노총 소속 화물 기사들이 25일 0시부터 총파업에 돌입하는 가운데 서울·경기 지역 화물 기사 2천700여명도 파업에 동참했다.

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 서울경기지부 소속 450여명은 이날 오전 10시 경기 의왕시 의왕컨테이너기지(의왕ICD) 1기지에서 출정식을 열고 총파업에 돌입했다.

화물연대는 이날 전국 16개 지역본부별 거점에서 파업 출정식을 열고 27일까지 3일간 1차 총파업을 이어갈 방침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부 소속 노조원의 75%가량…의왕·평택 등서 오전 출정식

27일까지 동시 파업…안전운임 일몰제 폐지 등 6개항 요구

구호 외치는 화물연대
구호 외치는 화물연대

(의왕=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5일 오전 경기도 의왕시 내륙컨테이너기지(ICD) 인근에서 열린 화물연대 서울경기지역본부 총파업 출정식에서 노조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화물연대는 안전 운임 일몰제 폐지 등을 요구하며 25일부터 27일까지 사흘간 총파업에 돌입했다. 2021.11.25 xanadu@yna.co.kr

(의왕·평택=연합뉴스) 김솔 기자 = 민주노총 소속 화물 기사들이 25일 0시부터 총파업에 돌입하는 가운데 서울·경기 지역 화물 기사 2천여명도 파업에 동참했다.

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 서울경기지부 소속 450여명은 이날 오전 10시 경기 의왕시 의왕컨테이너기지(의왕ICD) 1기지에서 출정식을 열고 총파업에 돌입했다.

박해철 공공운수노조 수석부위원장은 "화물 노동자는 국내 물류 유통을 책임지는 중요한 업무를 하고 있지만, 그동안 노동자의 권리는 제대로 보장받지 못했다"며 "화물 기사들의 노동 기본권을 지키고 도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파업에 나선다"고 말했다.

이준형 공공운수노조 경기지역본부장은 "화물 노동자는 밤새 쉬는 날 없이 도로를 달리며 과로, 졸음운전 등 위험에 노출돼왔다"며 "정부는 화물 기사들의 기본적인 처우를 보장하기 위한 안전 운임제 등이 유지될 수 있도록 힘써야 한다"고 주장했다.

같은 시각 평택시 평택항에서도 화물연대 소속 120여명이 파업 출정식을 진행했다.

구호 외치는 화물연대
구호 외치는 화물연대

(의왕=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5일 오전 경기도 의왕시 내륙컨테이너기지(ICD) 인근에서 열린 화물연대 서울경기지역본부 총파업 출정식에서 노조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화물연대는 안전 운임 일몰제 폐지 등을 요구하며 25일부터 27일까지 사흘간 총파업에 돌입했다. 2021.11.25 xanadu@yna.co.kr

경찰은 의왕 6개 중대, 평택 3개 중대와 교통경찰 등 700여명을 배치해 만일의 사태에 대비했다.

이번 총파업에 참여하는 서울경기지부 소속 조합원은 전체 지부 조합원의 75%가량이다.

화물연대는 이날 전국 16개 지역본부별 거점에서 파업 출정식을 열고 27일까지 3일간 1차 총파업을 이어갈 방침이다.

화물연대는 ▲ 안전 운임 일몰제 폐지 ▲ 안전 운임 전 차종·전 품목 확대 ▲ 생존권 쟁취를 위한 운임 인상 ▲ 산재보험 전면적용 ▲ 지입제 폐지 ▲ 노동기본권 쟁취 등을 정부에 요구하고 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t9otdfybv-A

안전 운임제는 안전 운임보다 낮은 운임을 지급하는 경우 화주에게 과태료를 부과하는 제도이다. 2020년 제정 당시 3년 일몰제로 만들어져 2022년이면 사라진다.

정부는 화주와 운수사업자들의 부담이 커질 수 있기 때문에 화물연대의 요구를 수용하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화물연대는 요구안에 대한 진전이 없을 시 전면적인 투쟁에 돌입할 예정이다.

화물연대 서울경기지역본부 총파업 출정식
화물연대 서울경기지역본부 총파업 출정식

(의왕=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5일 오전 경기도 의왕시 내륙컨테이너기지(ICD) 인근에서 열린 화물연대 서울경기지역본부 총파업 출정식에서 노조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화물연대는 안전 운임 일몰제 폐지 등을 요구하며 25일부터 27일까지 사흘간 총파업에 돌입했다. 2021.11.25 xanadu@yna.co.kr

s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