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U 대사들, 북·중·러 개인·단체 대상 인권 제재 연장 합의"

송고시간2021-11-24 22:48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유럽연합(EU) 회원국 대사들이 24일(현지시간) 북한, 중국, 러시아 등의 개인·단체들을 대상으로 한 '인권 제재' 연장을 승인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복수의 외교관을 인용해 전했다.

제재 명단에는 북한, 중국, 러시아 외에 리비아, 남수단의 개인·단체도 포함돼 있다.

EU는 지난해 전 세계 인권 유린을 제재하기 위해 새로운 제도를 채택하고, 이에 따라 올해 초 북한, 중국, 러시아 등 6개국 관리 10여 명을 상대로 인권 제재를 부과한 바 있다.

처음 이 인권 제재 명단이 공개됐을 당시 중국이 즉각 유럽 측 인사에 대한 제재를 발표, 맞대응하고 나서면서 양측의 외교적 긴장이 높아진 바 있다.

제재 대상에는 EU 내 자산 동결, 입국 금지가 적용된다. EU 내 개인과 기관이 제재 대상이 사용할 수 있는 자금을 대는 것도 금지된다.

이날 EU 회원국 대사들이 합의한 제재 연장은 내달 6∼7일 회원국 장관들이 공식 승인할 것이라고 소식통들은 전했다.

k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