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청장 "국민 위협 행위에 물리력 과감히 행사"

송고시간2021-11-24 18:56

beta

김창룡 경찰청장은 24일 전국 경찰에 서한을 보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에 필요한 물리력을 과감히 행사하라"고 주문했다.

최근 인천 흉기난동 부실대응과 서울 중구 신변보호 대상자 피살과 관련, 경찰의 대응에 국민적 질타가 쏟아진 데 따른 것이다.

김 청장은 "현장에서 당당히 법을 집행할 수 있도록 제도적 기반을 확충하는 데 심혈을 기울이겠다"며 "소신을 가지고 임한 행위로 발생한 문제는 개인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힘껏 보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소신 행위 따른 문제는 개인에게 피해 가지 않게 보호"

김창룡 경찰청장
김창룡 경찰청장

사진은 김창룡 경찰청장이 지난 15일 국회에서 열린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법률안 제안설명을 하고 있는 모습. [국회사진기자단]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김창룡 경찰청장은 24일 전국 경찰에 서한을 보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에 필요한 물리력을 과감히 행사하라"고 주문했다.

최근 인천 흉기난동 부실대응과 서울 중구 신변보호 대상자 피살과 관련, 경찰의 대응에 국민적 질타가 쏟아진 데 따른 것이다.

김 청장은 "엄중하고 절박한 심정으로 동료 여러분께 호소를 드린다. 그 어느 때보다 비통하고 안타까운 마음"이라며 "두 사건 모두 국민이 가장 필요로 하는 순간에 경찰이 현장에 있지 못했다. 엄중한 위기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어떤 순간에도 경찰이 지켜줄 것이다'라는 국민의 신뢰가 흔들리고 있다"며 "우리는 변해야 한다. 이것은 국민의 준엄한 명령"이라고 강조했다.

김 청장은 그러면서 현장 맞춤형 대응력을 최적화하고, 권총과 테이저건 등 무기 장구의 사용과 활용이 자연스럽게 손에 익도록 필요한 장비와 예산을 확대해 반복적으로 훈련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 청장은 "현장에서 당당히 법을 집행할 수 있도록 제도적 기반을 확충하는 데 심혈을 기울이겠다"며 "소신을 가지고 임한 행위로 발생한 문제는 개인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힘껏 보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찰청은 현장 대응력 강화 태스크포스(TF)도 구성해 26일 첫 정식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다.

lisa@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Y9txwqWlUIg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