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 출장서 귀국한 이재용 "시장의 냉혹한 현실 봐 마음 무겁다"

송고시간2021-11-24 16:43

11일간 미국 출장 마무리…"오래된 비즈니스 파트너들 만났다"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5년 만의 미국 출장을 마치고 24일 귀국한 이재용 삼성전자[005930] 부회장은 "시장의 냉혹한 현실을 직접 보고 마음이 무겁다"고 말했다.

미국 출장 마치고 귀국하는 이재용 부회장
미국 출장 마치고 귀국하는 이재용 부회장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미국 출장을 마친 뒤 24일 오후 서울김포비즈니스항공센터를 통해 귀국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날 미국 내 신규 파운드리 반도체 생산라인 건설 부지로 텍사스주 테일러시를 최종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2021.11.24 [공동취재] superdoo82@yna.co.kr

이 부회장은 이날 오후 4시께 대한항공 전세기 편으로 김포공항에 도착한 뒤 취재진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회색 정장 차림의 이 부회장은 이번 출장의 성과와 소회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오랫동안 만나지 못했던 오래된 비즈니스 파트너들을 봤다"며 "회포를 풀고, 일에 대해 얘기를 해 참 좋은 출장이었다"고 답했다.

그는 향후 계획에 대해서는 "투자도 투자이지만, 이번에 현장의 목소리들, 시장의 냉혹한 현실을 제가 직접 보고 오게 됐다"며 "마음이 무겁다. 나머지 얘기는 다음 기회에 말하겠다"고만 언급했다.

이 부회장은 구글 등 글로벌 기업 경영진, 백악관 고위 관계자 등과의 만남에서 어떤 논의가 있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다.

이 부회장은 이날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하루 뒤인 25일에는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리는 삼성물산·제일모직 부당합병 혐의 재판에 참석할 예정이다.

이 부회장은 앞서 지난 14일 출국해 10박 11일간의 미국·캐나다 일정을 소화했다.

미국 출장 마치고 귀국하는 이재용 부회장
미국 출장 마치고 귀국하는 이재용 부회장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미국 출장을 마친 뒤 24일 오후 서울김포비즈니스항공센터를 통해 귀국해 건물을 나서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날 미국 내 신규 파운드리 반도체 생산라인 건설 부지로 텍사스주 테일러시를 최종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2021.11.24 [공동취재] superdoo82@yna.co.kr

이 부회장은 출장 기간 글로벌 제약회사인 모더나의 공동 설립자 겸 이사회 의장인 누바 아페얀 의장을 비롯해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아마존, 버라이즌 등 세계적 바이오·IT 기업 경영진들을 만나 미래 사업에 관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미국 텍사스주 테일러시에 170억달러(약 20조원) 규모의 파운드리 제2공장 투자 계획을 공식 발표했는데 이 부회장은 앞서 워싱턴D.C에서 백악관 핵심 참모와 연방의회 의원들을 면담했을 당시 반도체 인센티브 관련 협력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회장이 해외 출장에 나선 것은 지난해 10월 베트남 출장 이후 1년 1개월 만이고, 미국 출장은 2016년 이후 5년 만이다.

kc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KLCsWeBA79E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