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평택에 서해대교 화재 순직 소방관 이름 딴 명예도로 생긴다

송고시간2021-11-25 09:00

beta

경기 평택시가 6년 전 서해대교 주탑 케이블 화재 사고 당시 순직한 고 이병곤 소방령을 추모하기 위해 평택항국제여객터미널 인근 도로에 '소방관이병곤길'이라는 명예도로명을 부여하기로 했다.

평택시는 이병곤 소방령의 순직 6주기를 맞는 내달 3일 평택항 마린센터에서 명예도로명 지정 기념식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평택시 관계자는 "고인은 화재 현장에 가장 먼저 출동해 사고 장소를 지나는 차량을 대피시키고 화재 진압을 지휘하다가 유명을 달리했다"며 "고인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잊지 않고 기리고자 명예도로명을 부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제항터미널∼만호사거리 750m '소방관이병곤길'로 지정

(평택=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경기 평택시가 6년 전 서해대교 주탑 케이블 화재 사고 당시 순직한 고 이병곤 소방령을 추모하기 위해 평택항국제여객터미널 인근 도로에 '소방관이병곤길'이라는 명예도로명을 부여하기로 했다.

이병곤 소방령(왼쪽)과 명예도로 명판(오른쪽)
이병곤 소방령(왼쪽)과 명예도로 명판(오른쪽)

[연합뉴스]

평택시는 이병곤 소방령의 순직 6주기를 맞는 내달 3일 평택항 마린센터에서 명예도로명 지정 기념식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이 소방령은 2015년 12월 3일 오후 서해대교 목포 방면 송악IC 인근 2번 주탑 중간부 근처 교량케이블에서 발생한 불을 진화하기 위해 현장에 출동했다가 화재로 끊어진 케이블에 맞아 순직했다.

평택시는 서해대교가 보이는 평택항만길 평택항국제여객터미널∼만호사거리 750m 구간을 '소방관이병곤길'로 지정하기로 하고 관계 기관과 협의를 마쳤다.

명예도로명은 도로명주소법에 따라 해당 인물의 사회 헌신도 등 공익성을 고려, 기초지자체가 신청하면 광역지자체 산하 주소정보위원회 심의해 부여한다.

국내에선 대전 유성구 '홍범도장군로', 부산 금정구 '의인이수현로' 등의 명예도로명 부여 사례가 있다.

명예도로 구간
명예도로 구간

[평택시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평택시 관계자는 "고인은 화재 현장에 가장 먼저 출동해 사고 장소를 지나는 차량을 대피시키고 화재 진압을 지휘하다가 유명을 달리했다"며 "고인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잊지 않고 기리고자 명예도로명을 부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1990년 3월 소방에 입문해 25년여간 현장을 지킨 고인은 생전 각종 사고 현장에서 시민의 생명을 구해 여러 차례 언론에 보도되는 등 동료들에게 모범이 된 선배로 알려져 있다.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