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머스크, 도지코인 놓고 바이낸스 CEO와 트윗 설전

송고시간2021-11-24 11:44

beta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이번에는 세계 최대의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의 CEO 자오창펑(趙長鵬)과 도지코인을 놓고 설전을 벌였다.

머스크는 23일(현지시간) 최근 바이낸스가 도지코인 보유자의 출금을 제한하자, 바이낸스가 각국 국부펀드의 투자를 바라고 있다는 내용의 기사를 링크하면서 "당신의 도지 고객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 것인가. 수상쩍게(shady) 들린다"며 자오에게 트윗을 날렸다.

머스크의 트윗에 바이낸스 공식 계정은 "수상쩍은 게 아니라, 답답할 뿐이고 작업 중"이라며 그에게 관련 상황을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이번에는 세계 최대의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의 CEO 자오창펑(趙長鵬)과 도지코인을 놓고 설전을 벌였다.

머스크는 23일(현지시간) 최근 바이낸스가 도지코인 보유자의 출금을 제한하자, 바이낸스가 각국 국부펀드의 투자를 바라고 있다는 내용의 기사를 링크하면서 "당신의 도지 고객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 것인가. 수상쩍게(shady) 들린다"며 자오에게 트윗을 날렸다.

앞서 바이낸스는 지난 10일 도지코인 네트워크의 업그레이드로 인출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발표했다. 이로 인해 극히 소수의 고객이 피해를 봤으며, 도지코인 네트워크와 협력하고 있지만 거래소가 코인을 보관하는 디지털 지갑을 다시 구축해야 해서 복구 시간이 평소보다 길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머스크의 트윗에 바이낸스 공식 계정은 "수상쩍은 게 아니라, 답답할 뿐이고 작업 중"이라며 그에게 관련 상황을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네트워크 업그레이드 중에 발생한 기술적인 문제로 도지코인 인출에 문제가 있다는 내용이었다.

머스크는 재차 "바이낸스를 이용하는 도지코인 보유자들은 자신의 잘못이 아닌 오류로부터 보호받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일론 머스크(위) 테슬라 CEO와 자오창펑 바이낸스 CEO의 트윗
일론 머스크(위) 테슬라 CEO와 자오창펑 바이낸스 CEO의 트윗

[트위터 캡처. 재배포 및 DB 금지]

그러자 자오가 테슬라가 소프트웨어 결함으로 약 1만2천대를 리콜했다는 내용이 담긴 기사의 링크를 걸어 반격에 나섰다.

자오는 도지코인 문제와 관련 "개발자들과 소통 중이다. 불편을 끼쳐 미안하다"고 말한 뒤 "이건(테슬라 리콜 사태) 어찌 된 일이냐"고 물었다.

머스크는 "나는 바이낸스를 사용하지 않아서 개인적으로 불편한 점은 없다. 단지 다른 도지코인 보유자를 대신해 이 문제를 제기한 것"이라고 응수했다.

이에 자오가 "고맙다. '수상쩍다'는 단어 때문에 조금 과하게 반응했다"며 가입 과정에 관해서도 설명하자, 머스크도 "좋다"며 설전을 마무리했다.

noma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