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야 대선후보, YS 6주기 추모식 한자리에

송고시간2021-11-22 06:00

beta

여야 대권 주자들이 22일 고(故) 김영삼 전 대통령 서거 6주기 추모식에 나란히 참석한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국민의힘 윤석열, 정의당 심상정,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이날 오후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 위치한 김영삼 전 대통령 묘역에서 열리는 추모식에서 조우한다.

20대 대선의 대진표가 완성된 이후 김 전 부총리까지 대권 주자 5인이 한 행사에 참석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22 대통령선거 후보 4인 (PG)
2022 대통령선거 후보 4인 (PG)

[홍소영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여야 대권 주자들이 22일 고(故) 김영삼 전 대통령 서거 6주기 추모식에 나란히 참석한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국민의힘 윤석열, 정의당 심상정,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이날 오후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 위치한 김영삼 전 대통령 묘역에서 열리는 추모식에서 조우한다. 대권 도전을 선언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도 함께한다.

20대 대선의 대진표가 완성된 이후 김 전 부총리까지 대권 주자 5인이 한 행사에 참석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 전 부총리를 제외한 대선 후보 4인은 지난 18일 'SBS D포럼 2021'에 참석했지만, 이들 4인의 후보가 한자리에서 만나는 장면은 연출되지 않았다.

이날 추모식에는 민주당 송영길 대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김기현 원내대표, 정의당 여영국 대표 등도 참석한다.

d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