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UAE·이라크 제압한 한국축구, FIFA 랭킹 33위…아시아 3위 복귀

송고시간2021-11-20 08:01

beta

한국 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 33위로 두 계단 상승하며 아시아축구연맹(AFC) 회원국 3위 자리를 되찾았다.

한국은 FIFA가 19일 발표한 남자축구 세계랭킹에서 1천507.24점으로 33위에 랭크됐다.

11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아랍에미리트(UAE)와 5차전 홈 경기에서 1-0으로 이겼고, 17일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이라크와 6차전 원정 경기에서는 3-0으로 완승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라크전 이재성 선제골에 기뻐하는 한국 대표팀
이라크전 이재성 선제골에 기뻐하는 한국 대표팀

(도하=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16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 타니 빈 자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6차전 한국과 이라크의 경기. 한국 이재성이 선취골을 성공시킨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2021.11.17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한국 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 33위로 두 계단 상승하며 아시아축구연맹(AFC) 회원국 3위 자리를 되찾았다.

한국은 FIFA가 19일 발표한 남자축구 세계랭킹에서 1천507.24점으로 33위에 랭크됐다.

지난달 35위(1천489.1점)보다 두 계단 상승한 순위로 포인트 18.14점을 더했다.

한국 축구대표팀은 이달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5, 6차전에서 2연승을 기록했다.

11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아랍에미리트(UAE)와 5차전 홈 경기에서 1-0으로 이겼고, 17일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이라크와 6차전 원정 경기에서는 3-0으로 완승했다.

AFC 회원국 중에서는 한국의 순위가 이란(21위), 일본(26위)에 이어 세 번째다.

한국은 아시아 국가 3위를 지키다 올해 8월부터 4위로 밀려났으나, 이달 35위로 한 계단 추락한 호주를 누르고 다시 3위로 올라섰다.

이달 전 세계에서 145차례의 A매치가 치러진 가운데, 1천828.45점의 벨기에는 부동의 1위를 지켰다.

브라질(1천826.35점)이 2.1점 차로 맹추격했고, 프랑스(1천786.15점)가 뒤를 이었다.

잉글랜드(1천755.52점)와 아르헨티나(1천750.51점)는 각각 지난달보다 한 계단씩 오른 4, 5위에 자리했고, 이탈리아(1천740.77점)가 4위에서 6위로 떨어졌다.

네덜란드는 1천653.73점으로 10위에 진입했다.

현재 카타르 월드컵 본선 진출을 확정한 국가는 13개국(카타르, 독일, 덴마크, 브라질, 프랑스, 벨기에, 크로아티아, 세르비아, 스페인, 스위스, 잉글랜드, 네덜란드, 아르헨티나)으로, 이 중 11개국이 랭킹 상위 15위 안에 들었다.

이 외 2개국은 세르비아(23위)와 카타르(51위)로, 카타르는 개최국 자격으로 자동 진출했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