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계 2위 모리카와, 유러피언프로골프투어 종신회원

송고시간2021-11-18 08:23

beta

남자 골프 세계랭킹 2위 콜린 모리카와(미국)가 유러피언프로골프투어 명예 종신회원이 됐다.

유러피언투어는 18일부터 열리는 유러피언투어 시즌 최종전 DP 월드 투어 챔피언십에 출전하는 모리카와에게 명예 종신 회원권을 전달했다.

미국 태생으로 유러피언투어 명예 종신회원이 된 선수는 톰 왓슨, 잭 니클라우스, 아놀드 파머, 패트릭 리드에 이어 다섯 번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모리카와의 드라이버 스윙.
모리카와의 드라이버 스윙.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남자 골프 세계랭킹 2위 콜린 모리카와(미국)가 유러피언프로골프투어 명예 종신회원이 됐다.

유러피언투어는 18일부터 열리는 유러피언투어 시즌 최종전 DP 월드 투어 챔피언십에 출전하는 모리카와에게 명예 종신 회원권을 전달했다.

미국 태생으로 유러피언투어 명예 종신회원이 된 선수는 톰 왓슨, 잭 니클라우스, 아놀드 파머, 패트릭 리드에 이어 다섯 번째다.

유러피언투어 종신회원은 57명으로 늘었다.

모리카와는 PGA챔피언십에 이어 디오픈 등 2차례 메이저대회에서 우승했다. 메이저대회는 유러피언투어 대회를 겸한다.

kh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