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총리 "전쟁·감염병 등 다양한 안보위협…능동적 대응해야"

송고시간2021-11-17 18:00

beta

김부겸 국무총리는 17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2021년 을지태극연습의 주요 성과와 발전 방향을 검토하는 사후강평회의를 주재했다.

"유능한 정부는 안보환경 변화에 따라 발생하는 새로운 도전이나 위기에 유연하게 잘 대응하는 정부"라며 "연습이 연습으로만 끝나서는 안 된다. 안보환경 변화를 예의주시하면서 어떠한 안보위협에도 신속하고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위기관리 역량을 지속적으로 끌어올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이날 회의에서 나온 관계기관, 전문가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충무계획을 보완하고 내년에는 한층 개선된 비상대비연습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을지태극연습 사후강평회의…"연습이 연습으로 끝나선 안돼"

을지태극연습 사후강평회의서 발언하는 김부겸 국무총리
을지태극연습 사후강평회의서 발언하는 김부겸 국무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가 1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을지태극연습 사후강평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1.17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17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2021년 을지태극연습의 주요 성과와 발전 방향을 검토하는 사후강평회의를 주재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재난과 전쟁 등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의 대응능력을 총체적으로 점검하기 위해 950개 기관 2만5천여명이 참가하는 을지태극연습을 실시했다.

중앙행정기관장과 시·도지사 등 60여명이 참여해 화상으로 진행한 이날 회의에서 김 총리는 "우리는 전쟁 등 군사적 위협뿐만 아니라 대규모 재난, 테러, 사이버 공격 등 다양한 안보 위협에 직면했다"며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도 우리에게 안보 위협이 될 수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유능한 정부는 안보환경 변화에 따라 발생하는 새로운 도전이나 위기에 유연하게 잘 대응하는 정부"라며 "연습이 연습으로만 끝나서는 안 된다. 안보환경 변화를 예의주시하면서 어떠한 안보위협에도 신속하고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위기관리 역량을 지속적으로 끌어올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회의는 주관부처인 행정안전부가 연습 결과를 보고하고 연습 사후강평단장인 박남수 예비역 중장이 정부기능 유지, 군사작전 지원, 국민생활 안정, 비상대비 기반강화 등 4가지 주제로 토의식 사후강평을 진행했다.

정부는 이날 회의에서 나온 관계기관, 전문가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충무계획을 보완하고 내년에는 한층 개선된 비상대비연습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