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억의 싸이월드 내달 17일 재개장…한컴 미팅공간서비스 연계

송고시간2021-11-17 09:09

beta

한글과컴퓨터[030520]는 싸이월드제트와 함께 합작법인 '싸이월드 한컴타운'을 설립한다고 17일 밝혔다.

'싸이월드-한컴타운'은 싸이월드 정식 개장일인 내달 17일에 맞춰 베타 서비스가 제공된다.

이 서비스는 개인 아바타를 활용한 가상 오피스 출근, 음성 대화, 화상 회의 등이 가능한 미팅 공간 서비스 '한컴타운'의 첫 버전을 싸이월드 미니홈피와 연결해 제공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글과컴퓨터-싸이월드제트, 메타버스 사업 등 공동 추진

[한글과컴퓨터 제공]

[한글과컴퓨터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한글과컴퓨터[030520]는 싸이월드제트와 함께 합작법인 '싸이월드 한컴타운'을 설립한다고 17일 밝혔다.

합작법인은 메타버스 생태계에서 한컴타운과 싸이월드를 연계한 '싸이월드-한컴타운'을 공동 운영한다.

'싸이월드-한컴타운'은 싸이월드 정식 개장일인 내달 17일에 맞춰 베타 서비스가 제공된다.

이 서비스는 개인 아바타를 활용한 가상 오피스 출근, 음성 대화, 화상 회의 등이 가능한 미팅 공간 서비스 '한컴타운'의 첫 버전을 싸이월드 미니홈피와 연결해 제공한다.

이에 따라 3천200만명에 이르는 싸이월드의 잠재적 사용자들이 이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싸이월드 이용자들은 미니룸과 연결된 '싸이월드-한컴타운'에서 기업은행, 메가박스, 삼성카드, 롯데카드 등 다양한 브랜드를 체험하고 즐길 수 있다.

양사는 향후 '싸이월드-한컴타운'에 문서 콘텐츠와 아이템 거래, 대체불가토큰(NFT)을 연계하고 세미나, 광고, 온라인 교육, 관광 등 사업 모델을 연동할 예정이다.

손성민 싸이월드제트 대표는 "사용자가 쇼핑하고, 은행 업무를 보고, 휴대폰, 영화 티켓을 구매하는 '메타버스 to 오프라인'의 생활형 메타버스를 2040 사용자를 위해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연수 한컴 대표는 "양사 기술력과 기획력, 마케팅 운영 노하우를 합쳐 '싸이월드-한컴타운'의 첫 서비스가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 나가겠다"며 "이를 통해 메타버스 분야에서 빠르게 시장을 선점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MZ 세대 사로잡은 '그 시절 그 노래' (CG)
MZ 세대 사로잡은 '그 시절 그 노래' (CG)

[연합뉴스TV 제공]

harri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