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능일 경기도 버스 44% 멈춰서나…18일 새벽 막판 파업 협상

송고시간2021-11-16 17:28

beta

경기도 전체 버스의 44.2%를 차지하는 23개 버스업체 노조가 파업 여부를 놓고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오는 18일 새벽 사측과 막판 협상을 벌인다.

노조는 협상 결렬 당일 첫차부터 파업에 돌입한다는 방침이어서 수험생 및 학부모들의 큰 불편이 예상된다.

16일 경기지역자동차노동조합(이하 노조)에 따르면 노조는 오는 18일 0시부터 오전 4시까지 경기지방노동위원회에서 사측 대표와 2차 조정 회의를 가질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결렬시 당일 첫차부터 운행 중단…수험생·출근길 큰 불편 예상

(수원=연합뉴스) 우영식 권준우 기자 = 경기도 전체 버스의 44.2%를 차지하는 23개 버스업체 노조가 파업 여부를 놓고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오는 18일 새벽 사측과 막판 협상을 벌인다.

노조는 협상 결렬 당일 첫차부터 파업에 돌입한다는 방침이어서 수험생 및 학부모들의 큰 불편이 예상된다.

경기도 버스 총파업 선포 기자회견
경기도 버스 총파업 선포 기자회견

[촬영 홍기원]

협상에 참여 중인 업체에는 경기도와 서울을 오가는 58개 노선 499대의 공공버스 운행 업체도 포함돼 있어 서울행 출근길 역시 혼란이 빚어질 전망이다.

16일 경기지역자동차노동조합(이하 노조)에 따르면 노조는 오는 18일 0시부터 오전 4시까지 경기지방노동위원회에서 사측 대표와 2차 조정 회의를 가질 예정이다.

노조는 ▲ 민영제 노선의 1일 2교대제 근무 형태 변경 ▲ 준공영제 노선과의 임금 격차(약 50만원) 해소 ▲ 승급 연한 단축 등을 요구하고 있다.

지난 15일과 이날 진행된 노사 간 1차 조정 회의에서는 양측이 견해차만 확인하고 마무리됐다.

협상에는 경기공항리무진, 수원여객, 삼경운수, 성우운수, 용남고속, 용남고속버스라인(이상 수원), 경남여객(용인), 삼영운수, 보영운수(이상 안양), 서울여객, 명성운수(이상 고양), 선진상운(김포), 성남시내버스(성남), 남양여객, 제부여객(이상 화성), 소신여객(부천), 신성교통, 신일여객, 파주선진(이상 파주), 오산교통(오산), 의왕교통(의왕), 화영운수(광명), 가평교통(가평) 등 23개 사가 참여 중이다.

이들 업체의 총조합원 수는 7천192명이고, 운행차량 대수는 4천559대로 경기도 전체 버스의 44.2%를 차지한다.

이 중 499대는 도내 곳곳에서 서울을 오가는 공공버스이다. 도내 전체 공공버스의 24.1%에 해당한다.

참여 업체 중 18곳은 지난달 6일, 5개 업체는 이달 9일 파업 찬반투표를 실시해 합법적 파업권을 확보한 상태다.

파업 돌입 여부가 결정되는 노사 간 막판 조정회의 결과는 18일 첫차 운행 시간 직전에나 나올 전망이다.

경기도 버스 파업 초읽기
경기도 버스 파업 초읽기

[촬영 홍기원]

앞서 노조는 지난 2일 총파업 선포식을 벌이며 수능 일정에 따라 파업 일정을 조정할 수 있다고 밝혔으나, 협상이 계속 결렬되자 수능과 관계없이 파업에 돌입할 수 있다고 입장을 바꾼 상태다.

노조 관계자는 "하루 17∼18시간 운전대를 잡는 위험한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1일 2교대제로 근무 형태 변경을 수년째 요구 중이지만 어떤 대안도 나오지 않고 있다"며 "버스 노동자들의 인내심이 한계치에 달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협상 진행 상황을 지켜보면서 파업 돌입 시 시·군별 가용 자원을 최대한 투입해 혼란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시내·마을버스의 경우 파업 노선에 비조합원을 투입해 541대를 증차하고 코로나19로 인한 감차 운행을 해제하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또 권역별 거점에 335대의 전세·관용 버스를 투입하고, 택시 부제를 해제해 1만7천136대를 늘려 운행한다.

도 관계자는 "각 시·군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파업 노선 및 대체 교통편을 안내하고 각 정류소에서도 미운행 노선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대체 교통편들은 최대한 출퇴근 시간대에 집중적으로 배차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st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