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알제리에 종근당 항암제 수출…5년간 총 3천200만달러

송고시간2021-11-15 09:50

beta

종근당[185750]은 인도네시아 합작법인 '씨케이디-오토'(CKD-OTTO)가 알제리 제약사 사이달(Saidal)과 3천200만달러(약 380억원) 규모의 항암제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1차 물량을 출하했다고 15일 밝혔다.

계약에 따라 CKD OTTO는 2026년까지 5년간 인도네시아 공장에서 생산하는 항암 주사제를 알제리에 수출한다.

CKD-OTTO 백인현 대표는 "CKD OTTO의 항암제 공장은 인도네시아 최초로 할랄 인증을 획득한 항암제 공장"이라며 "알제리를 시작으로 향후 20억 인구에 달하는 이슬람권 진출을 본격화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도네시아 합작법인 'CKD OTTO', 알제리 제약사 사이달 계약 체결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종근당[185750]은 인도네시아 합작법인 '씨케이디-오토'(CKD-OTTO)가 알제리 제약사 사이달(Saidal)과 3천200만달러(약 380억원) 규모의 항암제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1차 물량을 출하했다고 15일 밝혔다.

CKD-OTTO는 종근당이 2015년 9월 인도네시아 제약사인 오토(OTTO)와 설립한 합작법인이다. CKD-OTTO는 2019년 인도네시아 치카랑에 항암제 공장을 준공해 현지 정부로부터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GMP) 승인을 획득했다. 이 공장은 인도네시아 이슬람 최고의결기구인 울레마협의회(MUI)로부터 할랄(HALAL) 인증도 받았다.

계약에 따라 CKD OTTO는 2026년까지 5년간 인도네시아 공장에서 생산하는 항암 주사제를 알제리에 수출한다. 수출된 항암제는 사이달이 알제리에서 품목 허가를 획득했으며, 입찰을 거쳐 현지 병원에 공급될 예정이다.

CKD-OTTO 백인현 대표는 "CKD OTTO의 항암제 공장은 인도네시아 최초로 할랄 인증을 획득한 항암제 공장"이라며 "알제리를 시작으로 향후 20억 인구에 달하는 이슬람권 진출을 본격화하겠다"고 말했다.

종근당 인도네시아 항암제 공장
종근당 인도네시아 항암제 공장

(서울=연합뉴스) 종근당 'CKD-OTTO'사의 항암제 공장 전경. [종근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