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늦가을의 선율'…빈 필하모닉 17일 부산서 마지막 순회공연

송고시간2021-11-14 10:08

beta

180년 전통의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내한 공연 마지막 순회공연이 오는 17일 부산에서 열린다.

부산 벡스코는 빈 필하모닉과 지휘자 리카르도 무티 내한 공연을 17일 오후 7시 오디토리움에서 연다고 14일 밝혔다.

이 공연은 14일 오후 5시에 세종문화회관 공연을 시작으로 15일 대전예술의전당, 16일 서울 예술의전당 공연에 이어 내한 공연 마지막 순회공연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휘에 리카르도 무티…모차르트 '하프너', 슈베르트 '그레이트' 연주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Terry Linke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180년 전통의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내한 공연 마지막 순회공연이 오는 17일 부산에서 열린다.

부산 벡스코는 빈 필하모닉과 지휘자 리카르도 무티 내한 공연을 17일 오후 7시 오디토리움에서 연다고 14일 밝혔다.

이 공연은 14일 오후 5시에 세종문화회관 공연을 시작으로 15일 대전예술의전당, 16일 서울 예술의전당 공연에 이어 내한 공연 마지막 순회공연이다.

빈 필하모닉은 오스트리아 빈을 소재지로 1842년 창설했다.

상임 지휘자나 음악감독 없이 시즌마다 현시대 거장(토스카니니, 카라얀, 번스타인 등)을 객원 지휘자로 세워 음악의 폭을 넓혀왔다.

이번 공연에서 빈 필하모닉과 함께하는 지휘자는 이탈리아의 세계적 음악가 리카르도 무티.

그는 폭발적인 음악을 끌어내고 동시에 세밀하고 정교함을 함께 갖춘 지휘로 유명하다.

지휘자 리카르도 무티
지휘자 리카르도 무티

[Terry Linke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공연 1부는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교향곡 35번 '하프너'(Symphony No. 35 D Major, KV. 385 'Haffner')가 무대를 장식한다.

2부에서는 프란츠 슈베르트 교향곡 9번 '그레이트'(Symphony No. 9 D Major, D. 944 'The Great')를 선보인다.

ljm70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