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속극이지만 실제상황…크리스토퍼 워큰, 뱅크시 진품 훼손

송고시간2021-11-12 05:33

beta

수많은 영화에서 악당 역할로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친 명배우 크리스토퍼 워큰이 카메라 앞에서 수억 원의 가치를 지닌 것으로 평가되는 뱅크시의 벽화를 훼손했다.

뉴욕타임스(NYT)는 11일(현지시간) 영국 공영방송 BBC가 워큰이 현대 미술계에서 가장 유명한 작가 중 한 사람으로 꼽히는 뱅크시의 벽화에 덧칠하는 장면이 포함된 연속극 '디 아웃로스'를 전날 방영했다고 보도했다.

드라마 제작사는 훼손된 작품에 대해 "뱅크시의 진품이고, 완전히 지워졌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BBC 드라마 속에서 벽화 위에 덧칠…뱅크시 허락받은 듯

뱅크시의 작품이 훼손되는 장면
뱅크시의 작품이 훼손되는 장면

[BBC One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뉴욕=연합뉴스) 고일환 특파원 = 수많은 영화에서 악당 역할로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친 명배우 크리스토퍼 워큰이 카메라 앞에서 수억 원의 가치를 지닌 것으로 평가되는 뱅크시의 벽화를 훼손했다.

뉴욕타임스(NYT)는 11일(현지시간) 영국 공영방송 BBC가 워큰이 현대 미술계에서 가장 유명한 작가 중 한 사람으로 꼽히는 뱅크시의 벽화에 덧칠하는 장면이 포함된 연속극 '디 아웃로스'를 전날 방영했다고 보도했다.

드라마 속에서 봉사활동을 명령받은 잡범으로 출연하는 워큰은 영국 브리스톨에 위치한 한 건물의 낙서를 지우는 작업에 나선다.

낙서로 가득한 건물 벽에서 쥐 그림을 발견한 워큰은 그림을 지우라는 감독자의 말에 페인트 롤러로 덧칠을 하고, 그림은 순식간에 사라진다.

드라마 제작사는 훼손된 작품에 대해 "뱅크시의 진품이고, 완전히 지워졌다"고 밝혔다.

드라마 속에서 훼손된 뱅크시의 작품
드라마 속에서 훼손된 뱅크시의 작품

[BBC One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뱅크시는 드라마 제작사에 자신의 그림이 훼손되는 것을 허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드라마가 촬영된 브리스톨은 뱅크시의 고향이다.

뱅크시의 지난 2018년 소더비 경매에서 자신의 작품이 낙찰된 직후 그림 액자 틀에 숨겨진 파쇄기를 작동시켜 그림을 가늘고 긴 조각으로 찢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사랑은 쓰레기통에'라는 작품명이 붙은 이 회화는 최근 1천870만 파운드(한화 약 304억 원)에 다시 팔렸다.

드라마 속에서 훼손된 쥐 그림은 뱅크시가 자주 사용하는 이미지 중 하나로, 쥐가 등장하는 회화 중 하나는 경매에서 70만 달러(약 8억2천만 원)에 낙찰되기도 했다.

뱅크시의 작품을 훼손한 워큰은 '디어헌터'로 1979년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받은 연기파 배우다.

크리스토퍼 워큰
크리스토퍼 워큰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ko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