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스크 써달라" 한다고 카페서 커피 던진 50대…입건 수사

송고시간2021-11-11 15:33

beta

카페 직원이 마스크를 써달라고 부탁하자 가게 안으로 커피를 던진 남성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대구 서부경찰서는 11일 폭행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 6일 오후 8시께 서구 한 카페에서 점원이 마스크를 착용해달라고 하자 가게 안에 커피가 담긴 일회용 컵을 던진 혐의를 받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대구 서부경찰서 전경
대구 서부경찰서 전경

[대구 서부경찰서 제공]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카페 직원이 마스크를 써달라고 부탁하자 가게 안으로 커피를 던진 남성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대구 서부경찰서는 11일 폭행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 6일 오후 8시께 서구 한 카페에서 점원이 마스크를 착용해달라고 하자 가게 안에 커피가 담긴 일회용 컵을 던진 혐의를 받고 있다.

마스크를 턱에 걸친 그는 한 손에는 담배를 쥔 채 휴대전화로 가게 내부와 점원을 촬영하기도 했다.

경찰 관계자는 "방역 수칙 위반 등 추가 혐의에 대해서는 피의자 조사 후 법률 검토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