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카오모빌리티 "스트리스 합병 완료로 HD맵 기술 활용 고도화"

송고시간2021-11-11 14:45

beta

카카오모빌리티는 고정밀 지도(HD맵) 기술 업체 스트리스와 올해 안에 합병과 조직 통합을 마무리하고 기술 혁신에 속도를 내겠다고 11일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스트리스와 협력해 '카카오[035720] T' 플랫폼의 내비게이션, 라우팅(최적 경로·운행방법 안내) 등에서 혁신이 가능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최근 출범한 'KM 자율주행 얼라이언스'(자율주행 기업 협력체계) 파트너들에게도 고도화한 HD맵 인프라를 제공하고, 장기적으로 HD맵을 활용한 다양한 위치기반 사업으로 기술 범위를 확장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카카오모빌리티 대형승합택시 '벤티'
카카오모빌리티 대형승합택시 '벤티'

[카카오모빌리티 제공]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카카오모빌리티는 고정밀 지도(HD맵) 기술 업체 스트리스와 올해 안에 합병과 조직 통합을 마무리하고 기술 혁신에 속도를 내겠다고 11일 밝혔다.

스트리스는 측량, 측위, 전기전자, 로보틱스, 컴퓨터비전 분야 전문가들이 모여 2017년 창업한 기술 스타트업으로, 지난 7월 카카오모빌리티에 인수됐다.

스트리스는 도로 정보 수집, 정보 가공·정합, 고정밀 지도 도화, 사용 형태별 맞춤형 최적화 등 HD 지도 구축의 모든 과정을 모두 수행할 수 있는 기업이라고 카카오모빌리티는 소개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스트리스와 협력해 '카카오[035720] T' 플랫폼의 내비게이션, 라우팅(최적 경로·운행방법 안내) 등에서 혁신이 가능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차량의 주행보조장치(ADAS) 품질을 높이는 데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거나, 내비게이션에서 도로 경사를 고려해 전기차 배터리 소모를 최소화하는 경로를 안내하는 식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최근 출범한 'KM 자율주행 얼라이언스'(자율주행 기업 협력체계) 파트너들에게도 고도화한 HD맵 인프라를 제공하고, 장기적으로 HD맵을 활용한 다양한 위치기반 사업으로 기술 범위를 확장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