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준석 스마트폰 뺏어달라"…靑 홈페이지에 '이색 청원' 등장

송고시간2021-11-09 16:06

beta

청와대 홈페이지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의 스마트폰을 뺏어달라는 내용의 이색 국민청원이 올라왔다.

자신을 서울에 사는 30대 청년이라고 소개한 청원자는 9일 국민청원에 올린 글에 "대한민국의 평화를 위해 이 대표의 스마트폰을 압수하고 그의 모든 SNS 계정을 탈퇴시켜 상식적인 젊은이들에게 민폐를 끼치지 않게 막아달라"고 적었다.

그는 "당 대표가 되고 나서 이 대표는 윤석열, 원희룡 등 유력 대선후보에게 매일 같이 키보드 배틀질을 하며 자신의 일부 지지자를 선동해 다수의 상식적인 2030(세대) 국민의힘 지지자와 국민을 실망시켰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력 대선후보에 키보드 배틀질…SNS 계정 강제 탈퇴시켜달라"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청와대 홈페이지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의 스마트폰을 뺏어달라는 내용의 이색 국민청원이 올라왔다.

자신을 서울에 사는 30대 청년이라고 소개한 청원자는 9일 국민청원에 올린 글에 "대한민국의 평화를 위해 이 대표의 스마트폰을 압수하고 그의 모든 SNS 계정을 탈퇴시켜 상식적인 젊은이들에게 민폐를 끼치지 않게 막아달라"고 적었다.

그는 "당 대표가 되고 나서 이 대표는 윤석열, 원희룡 등 유력 대선후보에게 매일 같이 키보드 배틀질을 하며 자신의 일부 지지자를 선동해 다수의 상식적인 2030(세대) 국민의힘 지지자와 국민을 실망시켰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청원자는 "(이 대표는) 대선 후보자의 통화 내용을 녹음해 물의를 일으키고, 그것을 자신의 SNS에 떠벌려 당 대표 역할을 망쳤다"고도 했다.

스마트폰 확인하는 이준석
스마트폰 확인하는 이준석

사진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지난 9월 16일 서울 구로구 벤처기업협회에서 열린 혁신벤처단체협의회-국민의힘 간담회에서 잠시 스마트폰을 확인하고 있는 모습. [국회사진기자단]

이 대표는 지난 8월 원희룡 전 제주지사가 "이 대표가 내게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금방 정리된다'고 말했다"고 주장하자 원 전 지사와의 녹취록을 공개하며 진실 공방을 벌인 바 있다.

청원자는 "이 대표는 (대선후보) 경선 기간에는 중립을 지키지 않고 자신의 편을 드는 홍준표 후보의 잘못에 침묵했다"며 "더욱 심각한 건 윤석열 후보가 (대선 후보로) 당선된 뒤에도 분란을 일으킨다는 점"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이 대표)가 스마트폰으로 대한민국 정치사에 끼친 해악은 그야말로 어마어마하다"며 "이 대표 스마트폰을 압수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것을 잘 알지만 그럼에도 대한민국 평화를 위해 이 대표의 스마트폰을 압수해달라"고 말했다.

kj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