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우건설, 도시정비사업 수주 '3조 클럽' 첫 달성

송고시간2021-11-08 09:31

beta

대우건설[047040]이 도시정비사업에서 처음으로 연 3조원이 넘는 수주실적을 달성했다.

대우건설은 지난 6일 과천 주공5단지 주택 재건축 사업과 대구 동구43구역 재개발 사업의 시공사로 각각 선정되며 올해 도시정비사업 부문의 누적 수주액이 3조원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대우건설은 올해 흑석11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사업을 시작으로 총 13개 프로젝트의 시공권을 따내며 11월 현재 3조5천867억원의 수주고를 올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과천 주공5단지 재건축, 대구 동구43구역 재개발 사업 수주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대우건설[047040]이 도시정비사업에서 처음으로 연 3조원이 넘는 수주실적을 달성했다.

대우건설은 지난 6일 과천 주공5단지 주택 재건축 사업과 대구 동구43구역 재개발 사업의 시공사로 각각 선정되며 올해 도시정비사업 부문의 누적 수주액이 3조원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과천 주공5단지 재건축 사업 단지 투시도[대우건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과천 주공5단지 재건축 사업 단지 투시도[대우건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과천 주공5단지 재건축사업은 경기도 과천시 별양동 6번지 일대에 총 1천260가구의 아파트 9개 동과 상가·부대복리시설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공사금액은 4천299억원(부가가치세 제외)이다.

단지명은 '써밋 마에스트로'(Summit Maestro)로 제안했으며, 세계적인 건축 디자인 그룹인 캘리슨RTKL(CallisonRTKL)과 조경 예술의 대가 마샤 슈왈츠(Martha Schwartz)가 설계를 맡았다.

대구 동구43구역 재개발 사업은 대구시 동구 신천동 502-1번지 일대에 아파트 1천944가구와 부대복리시설을 짓는 것이다.

대우건설은 현대건설[000720]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했으며 대우건설의 지분은 전체 사업비(4천829억원)의 45%(2천173억원)다.

대구에서 보기 드문 스카이 커뮤니티를 적용했고, 전 가구의 평면을 4베이와 맞통풍이 가능하도록 설계했다.

대우건설은 올해 흑석11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사업을 시작으로 총 13개 프로젝트의 시공권을 따내며 11월 현재 3조5천867억원의 수주고를 올렸다.

현재 원주 원동주공 재건축과 불광1구역 재건축 사업의 입찰에도 참여 중이어서 수주 규모는 더욱 확대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했다.

대우건설은 재개발·재건축 사업 외에 올해 4월 리모델링 전담팀을 신설하고 12년 만에 공동주택 리모델링 사업을 재개했으며 가락 쌍용1차, 용인 수지현대 아파트 등 2건의 사업을 따냈다.

대우건설은 앞으로 소규모 재건축사업, 가로주택정비사업 등 다양한 형태의 정비사업 등으로 사업을 확장해나갈 방침이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