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월드&포토] "우린 깐부잖아"…'오겜' 덕분에 LA서 6시간 웃음꽃 잔치

송고시간2021-11-07 14:16

beta

한국 대중문화가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주민들을 하나로 만들었습니다.

6일(현지시간) LA 카운티 컬버시티 다운타운 광장에서 열린 한국드라마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 덕분이었습니다.

500여 명 참석자는 서로 성도 이름도 몰랐지만, 장장 6시간 동안 진행된 이 날 행사는 서로 정을 나누는 한국의 마을 잔치와도 같았습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달고나 뽑기에 딱지치기…BTS 노래 맞춰 즉석 댄스

"아이 러브 코리아" 함성…"한국 찾아 대중문화 만끽하고 싶어"

'오징어 게임' 복장을 하고 달고나를 든 참석자
'오징어 게임' 복장을 하고 달고나를 든 참석자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6일(현지시간) 미국 LA 카운티 컬버시티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서 한 참석자가 달고나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11.07 jamin74@yna.co.kr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한국 대중문화가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주민들을 하나로 만들었습니다.

6일(현지시간) LA 카운티 컬버시티 다운타운 광장에서 열린 한국드라마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 덕분이었습니다.

500여 명 참석자는 서로 성도 이름도 몰랐지만, 장장 6시간 동안 진행된 이 날 행사는 서로 정을 나누는 한국의 마을 잔치와도 같았습니다.

"아이 러브 코리아"를 외치는 '오징어 게임' 행사 참가자들
"아이 러브 코리아"를 외치는 '오징어 게임' 행사 참가자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6일(현지시간) 미국 LA의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서 본선에 오른 참가자들이 '아이 러브 코리아'를 외치고 있다. 2021.11.07 jamin74@yna.co.kr

참가자들은 '오징어 게임'에 등장했던 놀이인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달고나 뽑기', '딱지치기'를 하며 함박웃음을 터트렸습니다.

서로를 마주 보며 "우린 깐부잖아"도 외쳤습니다. '오징어 게임' 드라마 속 명대사처럼 네 것 내 것 없는 단짝 친구가 된 겁니다.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를 즐기는 참가자들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를 즐기는 참가자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6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을 즐기고 있다. 2021.11.07 jamin74@yna.co.kr

행사장 인근 주민 코디 씨는 "이틀 전 '오징어 게임' 마지막 화까지 봤다. 너무 재미있는 드라마였다"며 "우리 동네에 이렇게 많은 사람이 모인 적이 없는데 모두 함께 놀이를 즐기는 모습을 보게 되니 기분이 좋다"고 말했습니다.

'오징어 게임' 복장을 한 젊은 남녀 커플, 10대 딸의 손을 잡고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놀이에 참여한 아버지도 있었습니다.

"우린 깐부잖아"
"우린 깐부잖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LA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서 한 참석자가 "우린 까부잖아"를 말하며 웃고 있다. 2021.11.06 jamin74@yna.co.kr

스티븐 브릭스 씨는 "핼러윈데이에 '오징어 게임' 의상을 샀다"며 "서울을 방문한 적이 있는데 다시 가서 한국 대중문화를 더욱 만끽하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딸과 함께 참석한 제임스 폭스 씨는 "솔직히 난 '오징어 게임'을 못 봤고 내 딸이 봤다"며 "딸이 '오징어 게임' 행사 소식을 접하고 무척 기뻐했고 함께 가자고 했다. 패밀리 이벤트로 생각하고 여기에 왔다"고 웃었습니다.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 참석한 아버지와 딸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 참석한 아버지와 딸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6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 부녀가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11.07 jamin74@yna.co.kr

이날 행사는 주 LA 한국문화원이 주관했습니다. LA에서 진행 중인 '아시안 월드 영화제'(AWFF)를 계기로 한국 문화를 알리는 자리를 만든 겁니다.

펴서 씨는 "'오징어 게임'도 재미있게 봤고 한국 영화도 정말 좋아한다"며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영화로 박찬욱 감독의 '올드 보이'를 꼽았습니다.

이어 "K팝을 아직 즐겨듣는 수준은 아니지만, 이곳 LA에서 K팝은 정말 인기가 있다"고 전했습니다.

'달고나 뽑기'를 하며 웃고 있는 참가자들
'달고나 뽑기'를 하며 웃고 있는 참가자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6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서 참석자들이 달고나 뽑기를 하며 웃고 있다. 2021.11.07 jamin74@yna.co.kr

박위진 문화원장은 "한국 영화와 K팝에 이어 '오징어 게임' 인기 덕분에 한류가 미국 사회에 더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며 "'오징어 게임'을 통해 알려진 우리의 놀이 문화가 한국 문화를 홍보하는 중요한 수단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딱지 치기를 하는 참석자들
딱지 치기를 하는 참석자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6일(현지시간) 미국 LA의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딱지 치기를 하고 있다. 2021.11.07 jamin74@yna.co.kr

행사 중간에는 K팝에 맞춰 춤을 추는 즉석 장기자랑도 열렸는데요.

아니나 다를까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마이크 드롭'이 흘러나오자 참석자들은 무대로 나가 BTS 춤을 그대로 따라 하는 커버 댄스를 선보였습니다.

방탄소년단 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참가자
방탄소년단 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참가자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6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서 방탄소년단 노래가 흘러나오자 참석자들이 춤을 추고 있다. 2021.11.07 jamin74@yna.co.kr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등 각종 놀이의 예선을 거쳐 본선에 오른 참가자들은 "아이 러브 코리아"를 외치며 단체 사진도 찍었습니다.

456억 원 상금을 놓고 서바이벌 게임을 벌이는 '오징어 게임' 줄거리를 본떠 1등에게는 상금 456달러가 주어졌습니다.

최종 우승자 브리애나 조덜은 "많은 것을 배운 즐겁고 신나는 행사였다"고 활짝 웃었습니다.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 우승자들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 우승자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6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린 '오징어 게임' 놀이 행사에서 1∼3위 우승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11.07 jamin74@yna.co.kr

jamin74@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DLmDUthWDmk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