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V4, EU내 韓 최대투자처…전기차배터리·신산업 협력"

송고시간2021-11-04 02:33

beta

헝가리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3일(현지시간) 부다페스트 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린 '한-V4(비세그라드 그룹) 비즈니스 포럼'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한국과 V4 국가 경제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이차전지, 바이오 등 신산업 분야의 협력 기회를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문 대통령은 포럼에서 "전자, 자동차와 부품, 화학, 금속까지 다양한 업종에 걸쳐 600개가 넘는 한국 기업이 진출했고, 누적 투자액이 100억 달러를 넘어 V4는 EU(유럽연합) 내 한국의 최대 투자처가 됐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첨단 제조업 강한 韓, 유럽에서 가장 역동적인 V4와 성장하길 바라"

한-V4비즈니스 포럼에서 축사하는 문재인 대통령
한-V4비즈니스 포럼에서 축사하는 문재인 대통령

(부다페스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3일(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 메리어트 호텔 그랜드부다페스트홀에서 열린 한-비세그라드 그룹(V4, 헝가리·폴란드·체코·슬로바키아) 비즈니스 포럼에서 축사하고 있다. 2021.11.4 jjaeck9@yna.co.kr

(부다페스트=연합뉴스) 임형섭 박경준 기자 = 헝가리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3일(현지시간) 부다페스트 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린 '한-V4(비세그라드 그룹) 비즈니스 포럼'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한국과 V4 국가 경제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이차전지, 바이오 등 신산업 분야의 협력 기회를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V4는 1991년 헝가리 비세그라드에서 결성된 폴란드·체코·헝가리·슬로바키아 등 중유럽 4개국 협의체다.

문 대통령은 포럼에서 "전자, 자동차와 부품, 화학, 금속까지 다양한 업종에 걸쳐 600개가 넘는 한국 기업이 진출했고, 누적 투자액이 100억 달러를 넘어 V4는 EU(유럽연합) 내 한국의 최대 투자처가 됐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그러나 아직 시작에 불과하다"며 "첨단 제조업에 강점을 가진 한국은 우수한 인력, 동서 유럽을 잇는 지리적 이점을 토대로 유럽에서 가장 역동적인 V4와 함께 성장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어 "유럽 시장을 넘어 세계로 함께 뻗어나가기 바란다"라고 말한 문 대통령은 ▲ 전기차 배터리 협력 ▲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신산업 협력 ▲ 인프라 협력의 중요성을 언급했다.

한-V4비즈니스 포럼 참석하는 문재인 대통령
한-V4비즈니스 포럼 참석하는 문재인 대통령

(부다페스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3일(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 메리어트 호텔 그랜드부다페스트홀에서 열린 한-비세그라드 그룹(V4, 헝가리·폴란드·체코·슬로바키아)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하고 있다. 2021.11.4 jjaeck9@yna.co.kr

문 대통령은 전기차 배터리 협력과 관련, "한국의 주요 배터리 기업이 모두 V4에 대규모 생산기지를 구축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헝가리 정부는 코마롬 지역에 건설 중인 SK이노베이션 제2공장에 1억 달러 지원을 결정했고, SK이노베이션도 11억 달러를 추가로 투자하는 제3공장 설립계획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에 대해 "V4와 한국 사이의 호혜적 협력 관계를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사례"라고 평가했다.

신산업 협력을 두고 문 대통령은 "V4의 기초과학 기술 역량과 한국의 응용과학 기술이 결합한다면 우리는 변화에 앞서갈 수 있다"며 "특히 미래 에너지원으로서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수소 경제 육성에 함께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코로나 이후 중요성이 커진 바이오 헬스 산업도 함께 키워나가길 바란다"며 "지속적인 협력으로 미래 감염병 위협에도 함께 대응하기를 기대한다"고 부연했다.

문 대통령은 인프라 협력과 관련해서는 "한국 기업은 폴란드 폴리체 화학 플랜트 건설, 바르샤바 트램 교체사업과 같은 V4의 다양한 인프라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폴란드 바르샤바 신공항 건설, 슬로바키아 브라티슬라바 공항 현대화 사업 등 새로운 프로젝트에도 함께하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hysup@yna.co.kr

kj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