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성시, 내년부터 어린이집 138곳에 식판세척비용 전액 지원

송고시간2021-11-03 15:33

beta

경기 안성시는 내년부터 어린이집 원생들이 점심 식사에 사용한 식판을 세척하는 데 드는 비용을 전액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식판 세척 지원사업은 시가 보육시설의 철저한 위생 관리를 위해 원생이 사용한 식판을 사회적 기업 1곳, 자활센터 1곳에 의뢰해 세척하도록 하고, 제반 비용을 예산으로 지원하는 것이다.

시가 관내 어린이집 157곳(원생 5천700여명)을 대상으로 사전 수요 조사를 한 결과 총 138곳(원생 5천300여명)이 식판 세척을 맡기겠다고 답한 것으로 집계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안성=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경기 안성시는 내년부터 어린이집 원생들이 점심 식사에 사용한 식판을 세척하는 데 드는 비용을 전액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안성시청
안성시청

[안성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식판 세척 지원사업은 시가 보육시설의 철저한 위생 관리를 위해 원생이 사용한 식판을 사회적 기업 1곳, 자활센터 1곳에 의뢰해 세척하도록 하고, 제반 비용을 예산으로 지원하는 것이다.

세척 업체 2곳은 고온·고압으로 식판을 세척하고, 100℃ 이상으로 살균·소독해 진공 포장한 후 어린이집으로 배송하는 서비스를 담당한다.

세척 대행 비용은 원생 1인당 월 1만원이다.

이를 위해 시는 최근 안성시어린이집연합회, 업체 2곳 등과 원활한 업무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가 관내 어린이집 157곳(원생 5천700여명)을 대상으로 사전 수요 조사를 한 결과 총 138곳(원생 5천300여명)이 식판 세척을 맡기겠다고 답한 것으로 집계됐다.

시는 내년 해당 사업에 총 6억5천여만원의 예산이 들 것으로 추산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학부모가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사업을 검토하다가 식판 세척 지원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며 "아울러 이 사업은 사회적 기업과 자활센터를 활용해 일자리 창출까지 끌어낸다는 점에서 좋은 선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