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재차관 "메타버스·블록체인 등에 2조6천억원 투입"

송고시간2021-11-02 15:30

beta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은 2일 디지털 뉴딜과 관련해 "메타버스·블록체인·클라우드·지능형 로봇 등 6개 핵심 육성분야에 2025년까지 마중물 재정투자로 2조6천억원을 투입하겠다"고 밝혔다.

이 차관은 이날 서울 광화문 HJ비즈니스센터에서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한국판 뉴딜 자문단 디지털 뉴딜 분과 제5차 회의를 열고 "초연결·초지능·초실감 시대를 이끌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신산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차관은 "대규모 블록체인 기술 융합·연계 프로젝트, 5G·인공지능(AI) 기반 로봇 융합실증 등 대형 프로젝트를 추진해 민간과 공공부문의 신규 시장 수요를 창출하고 개방형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블록체인 기술혁신 지원센터 설립 등 산업 인프라를 확충하겠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억원 기획재정부 2차관
이억원 기획재정부 2차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은 2일 디지털 뉴딜과 관련해 "메타버스·블록체인·클라우드·지능형 로봇 등 6개 핵심 육성분야에 2025년까지 마중물 재정투자로 2조6천억원을 투입하겠다"고 밝혔다.

이 차관은 이날 서울 광화문 HJ비즈니스센터에서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한국판 뉴딜 자문단 디지털 뉴딜 분과 제5차 회의를 열고 "초연결·초지능·초실감 시대를 이끌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신산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차관은 "대규모 블록체인 기술 융합·연계 프로젝트, 5G·인공지능(AI) 기반 로봇 융합실증 등 대형 프로젝트를 추진해 민간과 공공부문의 신규 시장 수요를 창출하고 개방형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블록체인 기술혁신 지원센터 설립 등 산업 인프라를 확충하겠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연말까지 가칭 '메타버스 경제·사회 추진 전략'과 '블록체인 기술발전 및 산업 활성화 전략' 등을 수립해 발표할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서 10명의 디지털 뉴딜 분과 자문위원과 정부 관계자들은 디지털 뉴딜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메타버스 시대의 도래와 변화될 사회'에 대해 논의했다.

momen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