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문화콘텐츠 기업, 60억 투자유치 성공

송고시간2021-11-02 14:42

beta

광주 지역 문화콘텐츠 기업이 6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2일 광주시에 따르면 시의 지원 사업에 참여한 문화콘텐츠 기업 캠프파이어애니웍스가 중국 텐센트비디오·라이브펀·EBS 등으로부터 60억원 규모의 투자를 끌어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광주시청
광주시청

[촬영 정회성]

(광주=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광주 지역 문화콘텐츠 기업이 6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2일 광주시에 따르면 시의 지원 사업에 참여한 문화콘텐츠 기업 캠프파이어애니웍스가 중국 텐센트비디오·라이브펀·EBS 등으로부터 60억원 규모의 투자를 끌어냈다.

캠프파이어애니웍스는 텐센트비디오·EBS를 통해 애니메이션 '레인보우 버블 잼'을 내년 9월 국내·외 동시 방영한다.

캠프파이어애니웍스는 2017년 창업했으며 시의 지원 사업에 2019∼2020년 참여했다.

시는 애니메이션·웹툰 분야에서 경쟁력 있는 문화콘텐츠 기업을 발굴·육성하고 있다.

2006년부터 현재까지 173개 작품에 140억원을 지원해 300억원 상당의 매출 성과가 났다.

특히 2011년 지원작인 아이스크림스튜디오의 '두다다쿵'은 시즌 3의 공동 제작과 투자 계약까지 이뤄냈다.

2016년 지원작인 몬스터스튜디오의 '브레드이발소'도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로 배급됐다.

김준영 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앞으로 문화콘텐츠에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문화콘텐츠 산업의 발전과 기업의 경쟁력 확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cbeb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