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세계 코로나19 사망자 500만명 넘어

송고시간2021-11-01 16:28

beta

전세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을 받고 사망한 사람의 수가 500만명을 넘어섰다.

1일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기준으로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는 500만4천151명으로 집계됐다.

한국 시각으로 1일 오후 3시 현재 월드오미터가 집계한 누적 사망자 수는 501만여명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년 1월 첫 사망자 보고 이후 1년10개월 만

백신 본격 접종되지만 사망자 수 꾸준히 증가

체코 프라하에서 코로나19로 사망한 이를 추모하는 촛불이 켜졌다
체코 프라하에서 코로나19로 사망한 이를 추모하는 촛불이 켜졌다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전세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을 받고 사망한 사람의 수가 500만명을 넘어섰다.

1일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기준으로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는 500만4천151명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1월11일 중국 우한(武漢)에서 61세 남성이 처음으로 코로나19로 사망한 것으로 보고된 이후 1년 10개월 만이다.

한국 시각으로 1일 오후 3시 현재 월드오미터가 집계한 누적 사망자 수는 501만여명이다.

이 사이트를 기준으로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가 100만명을 기록한 것은 지난해 9월10일이다.

이후 올해 1월 6일 200만명으로 집계됐고 4월 6일 300만명, 7월 3일 400만명 선을 넘은 데 이어 약 넉 달 만에 100만명이 더 숨졌다.

올해 초부터 전세계적으로 백신이 본격적으로 접종됐지만 변이 바이러스의 등장과 국가별 백신 보급 편차 등으로 아직은 사망자 수를 줄이는 데 큰 효과를 내지는 못하는 모습이다.

전세계 일일 사망자 수는 올해 1월 20일 역대 최대기록인 1만7천580명까지 올라갔다가 3월 초순 6천명선까지 떨어졌다.

그러나 이후 델타 변이가 확산하면서 4월 하순 1만5천명선으로 다시 올랐고, 7월 초 다시 6천명선으로 내려갔지만 이내 다시 올라 8월 말 1만1천명을 넘기며 롤러코스터를 탔다.

지난달 31일 기준 7일 평균 일일 사망자는 약 7천명이다.

월드오미터 집계로 누적 확진자는 1일 약 2억5천만명이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지난달 24일 "일주일에 거의 5만명씩 사망한다"라며 "팬데믹이 끝나려면 한참 멀었다"라고 우려했다.

사망자 수가 가장 많은 나라는 미국(약 76만6천명), 브라질(약 60만8천명), 인도(약 45만8천명), 멕시코(약 28만8천명) 순이다.

코로나19 사망자를 묻은 브라질의 공동묘지
코로나19 사망자를 묻은 브라질의 공동묘지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최근 코로나19 상황은 국가마다 다소 다른 양상으로 진행되고 있다.

백신 의무 접종과 부스터샷(추가 접종) 등에 주력하는 미국에선 코로나19 확산세가 약해지는 추세다.

미국은 공무원은 물론 정부와 계약하는 민간 기업에도 코로나 백신 접종을 강제하며 백신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최근 미국의 일일 신규 감염자는 8월의 절반 이하 수준인 7만5천명선 아래로 내려갔다.

이에 미국은 백신 접종자를 대상으로 국경을 다시 개방하고 해외여행 규제를 완화할 예정이다. 이미 지난 일요일 200만명 이상이 항공편을 이용해 여행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팬데믹 이전 수준과 별반 다르지 않다.

하지만 유럽은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 회복)로 너무 성급하게 전환한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다른 어느 국가보다 마스크를 빨리 벗은 영국에선 최근 일일 신규 확진자가 5만명 선을 넘겨 일각에선 재봉쇄까지 거론된다.

백신 접종 후 방역 조치를 완화하거나 아예 해제한 벨기에, 네덜란드, 덴마크 등에서도 코로나가 다시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