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쌍용건설, 홍은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안양·부산 이어 세번째

송고시간2021-11-01 11:56

beta

쌍용건설이 경기도 안양과 부산에 이어 서울에서도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에 성공했다.

쌍용건설은 지난달 말 진행된 서대문구 홍은동 355번지 가로주택정비사업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쌍용건설은 지난 5월 가로주택정비사업에 처음 진출한 이후 경기도 안양 삼덕진주와 부산 온천제2공영 일원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잇달아 수주했으며, 이번에 세 번째 수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쌍용건설이 수주한 홍은동 355번지 가로주택정비사업 조감도 [쌍용건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쌍용건설이 수주한 홍은동 355번지 가로주택정비사업 조감도 [쌍용건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쌍용건설이 경기도 안양과 부산에 이어 서울에서도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에 성공했다.

쌍용건설은 지난달 말 진행된 서대문구 홍은동 355번지 가로주택정비사업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쌍용건설은 이곳에 지하 2층, 지상 19층 높이의 '더 플래티넘' 아파트 187가구를 지을 예정이다. 공사비는 495억원 규모다.

오는 2024년 2월 착공에 들어가 2026년 5월 준공 예정이며, 조합원분을 제외한 75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쌍용건설은 지난 5월 가로주택정비사업에 처음 진출한 이후 경기도 안양 삼덕진주와 부산 온천제2공영 일원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잇달아 수주했으며, 이번에 세 번째 수주다.

쌍용건설은 올해 광명철산 한신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을 포함해 도시정비에서 총 1조5천100억원의 사업을 따냈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