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다영, 그리스리그 3R MVP…이재영은 두 번째 경기 10득점

송고시간2021-10-31 08:21

beta

이다영(25·PAOK 테살로니키)이 그리스 여자프로배구 A1리그에서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뽑혔다.

이다영의 쌍둥이 자매 이재영은 PAOK 합류 후 두 번째로 치른 경기에서 10득점 했다.

그리스배구연맹은 31일(한국시간) 그리스 테살로니키 미크라체육관에서 열린 PAOK와 AON 아마조네스와의 5라운드 경기를 앞두고, 이다영에게 3라운드 MVP 트로피를 전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그리스 여자프로배구 A1리그 3라운드 최우수선수 이다영
그리스 여자프로배구 A1리그 3라운드 최우수선수 이다영

[PAOK 테살로니키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이다영(25·PAOK 테살로니키)이 그리스 여자프로배구 A1리그에서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뽑혔다.

이다영의 쌍둥이 자매 이재영은 PAOK 합류 후 두 번째로 치른 경기에서 10득점 했다.

그리스배구연맹은 31일(한국시간) 그리스 테살로니키 미크라체육관에서 열린 PAOK와 AON 아마조네스와의 5라운드 경기를 앞두고, 이다영에게 3라운드 MVP 트로피를 전달했다.

세터 이다영은 지난 21일 올림피아코스와의 홈경기에서 그리스 데뷔전을 치렀고, 팀 공격을 조율했다. 그리스 배구연맹은 이다영을 3라운드 MVP로 선정했다.

트로피를 받은 이다영은 AON과의 5라운드 경기에서도 선발 출전해 공격 조율에 집중하면서도 서브 에이스 2개와 블로킹 1개 등으로 5득점 하며 재능을 뽐냈다.

레프트 이재영도 선발 출전해 10득점 했다. 그리스 데뷔전(24일 아이아스 에보스모전)에서 13점을 올린 이재영은 두 번째로 출전한 경기에서도 두 자릿수 득점을 했다.

이재영·다영 쌍둥이 자매가 함께 뛴 PAOK는 이날 AON을 세트 스코어 3-1(25-18 23-25 25-22 25-12)로 꺾었다.

이다영과 2018-2019시즌 한국프로배구 V리그 현대건설에서 함께 뛴 기억이 있는 밀라그로스 콜라(등록명 마야)가 20득점 하며 PAOK 공격을 이끌었다.

jiks79@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u6WvgPAE0aU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