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BS, 영화 'F20' 방영 보류…조현병 혐오 조장 논란

송고시간2021-10-27 16:28

beta

KBS가 조현병에 대한 혐오를 조장한다는 비판이 제기된 영화 'F20' 방영을 보류했다.

KBS는 오는 29일 오후 11시 25분 방영될 예정이었던 'F20' 편성을 보류하고,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앞당겨 방송한다고 27일 밝혔다.

한국정신장애인자립생활센터 등 16개 단체는 "영화가 사회에 떠도는 조현병에 대한 편견과 혐오를 스릴러라는 이름으로 이야기하고 있다"고 비판하며 상영 중단을 촉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9일 '유희열의 스케치북' 앞당겨 방영

영화 'F20'
영화 'F20'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KBS가 조현병에 대한 혐오를 조장한다는 비판이 제기된 영화 'F20' 방영을 보류했다.

KBS는 오는 29일 오후 11시 25분 방영될 예정이었던 'F20' 편성을 보류하고,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앞당겨 방송한다고 27일 밝혔다.

'F20'은 KBS 드라마 스페셜로 제작된 작품으로 아들이 조현병 진단을 받은 사실을 다른 이들에게 숨기려는 엄마(장영남 분)의 이야기를 따라간다.

앞서 한국정신장애인자립생활센터 등 16개 단체는 "영화가 사회에 떠도는 조현병에 대한 편견과 혐오를 스릴러라는 이름으로 이야기하고 있다"고 비판하며 상영 중단을 촉구했다.

이 작품은 지난 6일 극장에서 개봉된 뒤 웨이브 등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플랫폼에서도 공개됐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