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힘, 노태우 국가장에 "중요한 잣대…예우 문화 정착돼야"

송고시간2021-10-27 15:31

beta

국민의힘은 27일 정부가 고(故) 노태우 전 대통령 장례를 닷새간의 국가장으로 치르기로 한 데 대해 다양한 국민 여론을 수렴해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를 갖추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는 뜻을 밝혔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국가장 결정에 대해 당의 입장이 있지는 않다면서도 "역사적 인물에 대한 평가가 갑론을박이 있더라도 대한민국 위상에 맞춰 품격이 유지될 방법으로 전직 국가원수를 예우하는 문화가 정착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했다.

이준석 대표는 국가장 결정 직전 노 전 대통령의 빈소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예우가 사실상 박탈된 대통령의 상(喪) 문제는 하나의 중요한 잣대가 마련돼야 앞으로도 비슷한 상황에서 국가적 혼란이 적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동연 "유족들이 스스로 검소하게 하는 것이 맞지 않을까"

노태우 전 대통령 빈소에 놓여진 무궁화대훈장
노태우 전 대통령 빈소에 놓여진 무궁화대훈장

(서울=연합뉴스) 27일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노태우 전 대통령 빈소에 무궁화대훈장이 놓여있다. 2021.10.27 [사진공동취재단]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은 27일 정부가 고(故) 노태우 전 대통령 장례를 닷새간의 국가장으로 치르기로 한 데 대해 다양한 국민 여론을 수렴해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를 갖추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는 뜻을 밝혔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국가장 결정에 대해 당의 입장이 있지는 않다면서도 "역사적 인물에 대한 평가가 갑론을박이 있더라도 대한민국 위상에 맞춰 품격이 유지될 방법으로 전직 국가원수를 예우하는 문화가 정착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했다.

조문하는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조문하는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27일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노태우 전 대통령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2021.10.27 [사진공동취재단] jeong@yna.co.kr

앞서 이준석 대표는 국가장 결정 직전 노 전 대통령의 빈소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예우가 사실상 박탈된 대통령의 상(喪) 문제는 하나의 중요한 잣대가 마련돼야 앞으로도 비슷한 상황에서 국가적 혼란이 적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공과가 명확하기에 국민들도 다양한 의사 표현을 통해 여론이 형성되는 것에 따라 정치권도 반응할 수 있지 않겠나"라며 "국가에서 합리적 기준을 바탕으로 판단을 내렸으면 한다"고 했다.

박근혜 정부 국무총리 출신인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는 "국가적으로 기려야 한다"며 "국민들이 이런 기회에 한번 우리 역사를 되돌아보는 기회로 삼는 것도 의미가 있다"고 언급했다.

조문하는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조문하는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서울=연합뉴스)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27일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노태우 전 대통령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2021.10.27 [사진공동취재단] jeong@yna.co.kr

반면 새로운물결을 창당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는 "고인이 역사의 그림자도 있고 남기신 유언이 검소하게 치러달라는 것이므로 유가족들이 조금 더 검소하게 결정을 스스로 해주시는 게 맞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ask@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NQhhD9mLeOQ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