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게임셧다운 폐지·공유기숙사…경제단체 건의 9건 규제개선

송고시간2021-10-27 14:00

beta

해외보다 과도한 규제를 개선하기 위해 민관이 함께 추진한 '규제챌린지'로 4개월여 만에 9개 규제가 개선됐다.

국무조정실은 '규제챌린지'를 통해 건의된 15개 과제 가운데 '공유주택 사업을 위한 건축규제 완화' '게임 셧다운제 폐지' '석유화학 총탄화수소 배출기준 합리화' 등 9개 과제를 완전 또는 일부 개선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개선 과제 중 특히 2011년 입법과정부터 실효성 논란과 함께 청소년의 선택권 제한이라는 비판을 받아온 '게임 셧다운제'가 폐지 수순을 밟게 된 것이 성과로 꼽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규제챌린지'제도로 대한상의 의견 반영…상의 "의미있는 성과"

중소·중견기업 간담회서 발언하는 김부겸 총리
중소·중견기업 간담회서 발언하는 김부겸 총리

김부겸 국무총리가 지난 6월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무역협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중소·중견기업 간담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해외보다 과도한 규제를 개선하기 위해 민관이 함께 추진한 '규제챌린지'로 4개월여 만에 9개 규제가 개선됐다.

국무조정실은 '규제챌린지'를 통해 건의된 15개 과제 가운데 '공유주택 사업을 위한 건축규제 완화' '게임 셧다운제 폐지' '석유화학 총탄화수소 배출기준 합리화' 등 9개 과제를 완전 또는 일부 개선했다고 27일 밝혔다.

'규제챌린지'는 지난해 말 대한상공회의소가 해외보다 과도해 기업에 부담이 되는 이른바 '갈라파고스 규제' 개선을 위한 민관협력을 건의하면서 시작됐다.

이후 경제단체가 회원사를 대상으로 '해외보다 규제수준이 높다고 인식하는 규제'를 직접 조사해 국조실에 전달했고, 협의 끝에 지난 6월 15개의 과제가 규제챌린지 과제로 선정됐다.

이번 개선 과제 중 특히 2011년 입법과정부터 실효성 논란과 함께 청소년의 선택권 제한이라는 비판을 받아온 '게임 셧다운제'가 폐지 수순을 밟게 된 것이 성과로 꼽힌다.

관계부처인 여성가족부는 셧다운제를 폐지하되 만 18세 미만 청소년 본인이나 법정대리인이 요청하면 이용 시간을 조절하는 '게임시간 선택제'로 일원화하기로 하고 입법 절차를 진행 중이다.

또 1인 가구 증가와 맞춰 개인공간 외에 주방, 화장실, 카페, 운동 시설 등 커뮤니티 공간을 공유하는 공유주택도 '공유기숙사' 개념으로 법제화된다.

이를 통해 민간형 대규모 공유주거시설 공급이 활발해지면서 1인 가구 주거 안정과 공유주거 서비스업 등 관련 산업 발전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이외에도 지난해 1월 강화된 석유화학 저장시설에 대한 총탄화수소 배출기준과 관련, 저장시설의 형태나 보관물질의 위해도 등을 고려해달라는 업계의 건의가 받아들여지면서 배출기준이 합리화됐다.

게임셧다운 폐지·공유기숙사…경제단체 건의 9건 규제개선 - 2

아울러 ▲ 천연·유기농 화장품에 대한 ISO(국제표준화기구) 지수 표시·광고 허용 ▲ 상품판매가격 표시 크기 다양화 ▲ 인간대상연구 및 인체유래물연구 동의요건 개선 ▲ 물질안전보건자료 제출 기간 합리화 등도 관련 법규 개정이 진행 중이다.

정부는 이번에 개선되지 않은 '비대면 진료 및 의약품 원격조제 규제 개선' '화장품 제조에 대마 일부 사용 허용' 등 6개 과제는 국민적 공감대와 사회적 합의가 필요한 점을 고려해 현행 제도를 유지하고, 앞으로 협의·검토해나가기로 했다.

대한상의 측은 "의미 있는 성과"라며 "상시적인 규제개선 건의 운영시스템을 구축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