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태우 사망] 국민의힘 "북방외교 성과…과오는 덮을 수 없어"(종합)

송고시간2021-10-26 17:26

beta

국민의힘과 야권 대권주자들은 26일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에 일제히 애도를 표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국립현충원에서 참배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재직 중 북방정책이라든가, 냉전이 끝나갈 무렵 우리나라 외교의 지평을 열어주신 것은 의미 있는 성과였다"며 "굉장히 오랜 세월 병마에 시달려오신 것으로 안다. 영면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허 수석대변인은 "하지만 12·12 군사쿠데타로 군사정권을 탄생시킨 점, 그리고 5·18 민주화운동에서의 민간인 학살 개입 등의 과오는 어떠한 이유로도 덮어질 수 없다"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힘 대권주자도 일제히 추모 메시지…주자간 온도차도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

(서울=연합뉴스) 대한민국 제13대 대통령을 지낸 노태우 전 대통령이 26일 숨졌다.
지병으로 오랜 병상 생활을 해온 노태우 씨는 최근 병세 악화로 서울대병원에 입원해 의료진의 집중 치료를 받았지만, 끝내 회복하지 못하고 삶을 마감했다. 2021.10.26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국민의힘과 야권 대권주자들은 26일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에 일제히 애도를 표했다.

반면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홍준표 의원은 '공'을 언급한 반면 유승민 전 의원과 원희룡 전 제주지사는 공에 대한 언급 없이애도의 뜻을 담은 간단한 추모 메시지만 발표하는 등 온도차를 보였다.

윤 전 총장은 이날 국립현충원에서 참배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재직 중 북방정책이라든가, 냉전이 끝나갈 무렵 우리나라 외교의 지평을 열어주신 것은 의미 있는 성과였다"며 "굉장히 오랜 세월 병마에 시달려오신 것으로 안다. 영면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노 전 대통령 시절 가장 잘한 정책은 북방정책과 범죄와의 전쟁이었다"며 "보수진영의 코페르니쿠스적 전환이었던 북방정책은 충격적인 대북정책이었고, 범죄와의 전쟁은 이 땅의 조직폭력배를 척결하고 사회 병폐를 일소한 쾌거였다"고 평가했다.

홍 의원은 "노 전 대통령의 영면을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유 전 의원은 페이스북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 부디 평안히 영면하시기 바란다"며 "유가족분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 분주한 장례식장 앞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 분주한 장례식장 앞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노태우 전 대통령이 숨진 26일 오후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 입구에 취재진이 대기하고 있다. 2021.10.26 yatoya@yna.co.kr

원 전 제주지사는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노태우 전 대통령님께서 향년 89세로 별세하셨다. 고인의 영면을 기원하며 큰 슬픔을 마주하신 유가족께 깊은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고 썼다.

국민의힘 허은아 수석대변인은 구두논평에서 "고인은 후보 시절인 1987년 6·29 선언을 통해 직선제 개헌 요구를 받아들였고, 헌정사상 국민들의 직접 투표로 당선된 첫 대통령이었다"며 "재임 당시에는 남북한 동시 유엔 가입, 남북기본합의서 채택, 북방외교 등의 성과도 거뒀다"고 말했다.

허 수석대변인은 "하지만 12·12 군사쿠데타로 군사정권을 탄생시킨 점, 그리고 5·18 민주화운동에서의 민간인 학살 개입 등의 과오는 어떠한 이유로도 덮어질 수 없다"고 했다.

wis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QiY-y4pvPsw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